2021년 08월 04일 수요일
뉴스홈 스포츠
강원FC U-18 유소년팀, K리그 주니어 전기리그 우승 확정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1-06-18 06:00

(사진제공=강원FC)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강원FC U-18 유소년팀이 전기리그 우승을 확정 지었다.

강원FC 산하 U-18 유소년팀 강릉제일고가 지난 16일 인천유나이티드 U-18(인천대건고)와의 경기로 K리그 주니어 A조 전기리그 우승을 거머쥐었다.

강원FC U-18은 전반 11분 최성민이 본인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성공시키며 이른 득점으로 리드를 가져갔다. 한 골에 그치지 않고 후반 10분 류광현이 왼쪽 측면을 허물고 올린 땅볼 크로스를 최성민이 받아 밀어 넣으며 2-0 승리를 만들어냈다.

승점 3점을 챙긴 강원FC U-18(승점 25점)은 승점 21점인 2위 FC서울 U-18(서울오산고)과 4점 차이로 마지막 1경기를 남겨둔 채 우승을 확정 지었다. 강원FC U-18은 8승 1무로 창단 최초 우승의 영광을 안았다. 올해 감독, 코치진을 교체하며 새 출발 한 강원FC U-18은 모교 출신 전광환 감독의 지도 아래 눈에 띄는 성장을 했고 K리그 주니어 우승으로 이를 증명했다.

강원FC U-18 전광환 감독은 “선수들이 잘해줬기 때문에 우승할 수 있었다. 늘 하던 대로 경기를 준비했고 지지 않는 경기를 해야 하기 때문에 총력전을 펼쳤다”며 경기를 회상했고 “리그 우승을 했다고 끝난 게 아니라 앞으로의 대회에서 정상에 오르기 위해 더 준비하고 노력할 것이다. 강원FC U-18을 쉽게 볼 수 없는 팀으로 단단하게 만들어보고 싶다”며 앞으로의 목표를 내비쳤다.

주장 권석주는 “창단 첫 우승을 해서 아직 얼떨떨하기도 하지만 매우 기쁘다. 홈에서 우승을 하고자 하는 마음이 컸기 때문에 이번 경기 준비를 열심히 했다”며 “올 시즌 개막전부터 강팀인 서울오산고에게 승리하며 기운이 좋았다. 기운을 이어나갈 수 있게 함께 고생한 동료들과 코칭스태프, 학교 관계자, 구단 관계자분들에게 감사드린다. 남은 대회 준비 잘해서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우승 소감을 전했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