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8월 03일 화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크라운해태, 국내 최대 대형 야외조각 전시회 개최

[서울=아시아뉴스통신] 박주일기자 송고시간 2021-06-22 09:41

크라운해태제과가 글로벌 K-Sculpture 일환으로 양주 군부대에서 개최하는 2021 양주조각가협회 창립전 포스터./사진제공=해태제과

[아시아뉴스통신=박주일 기자] 예술가들과 기업이 손잡고 K-Pop, K-Food에 이어 전세계에 한국조각(K-Sculpture)의 아름다움 알리기에 나선다.
 
크라운해태제과는 지난 21일부터 두 달간 중견 조각가들과 함께 국내 최대규모의 대형 야외조각 전시회인 ‘2021 양주조각가협회 창립전’을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경기북부지역에서 활동하는 40여명의 조각가들을 중심으로 출범한 ‘양주조각가협회’의 창립전이다. 민성호, 전강옥, 최은정, 이민수, 신동희 등 활발한 작품활동으로 최전성기를 맞이한 중견 조각가들의 대형 작품 70여점이 선 보이는 이번 전시회는 지금까지 열린 국내 야외 조각전시회 중 가장 큰 규모다.
 
도심이 아닌 청정자연 속에서 열리는 점도 새롭지만, 일반인들의 출입이 제한됐던 군부대에서 열리는 점도 특별하다. 경기도 양주시 장흥면에 위치한 72사단 예하 군부대 연병장과 식당이다. 

양주지역을 관할하는 육군 제72보병사단이 부대이전으로 비어있는 군부대 주둔지를 예술 조각작품 전시장으로 제공한 덕분에 성사됐다.
 
2021 양주조각가협회 창립전 김성복 작가의 '바람이 불어도 가야한다'작품./해태제과

크라운해태와 조각가들은 이번 대규모 야외 조각전을 시작으로 전세계에 한국조각의 우수성을 적극 알려 나갈 계획이다. 

특히 내년 한국에서 열리는 세계 3대 아트페이인 ‘영국의 프리즈(FRIEZE)’에 성공적으로 진입해 K-조각을 통해 한국예술의 세계화를 견인하는 것이 목표다.
 
민성호 양주조각가협회 회장은 “야외에서 많은 작품들을 한번에 감상할 수 있어, 최근 조각 작품의 경향을 비교하고 조망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이번 전시회는 이미 충분한 국제적 경쟁력을 갖춘 한국 조각의 세계화 추진을 위한 본격적인 출발점”이라고 말했다.
 
크라운해태제과 관계자는 “조각가들의 작품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지자체와 함께 야외 조각전시회인 ‘견생조각전(見生彫刻展)’을 50번 이상 개최했다”며 “한국조각의 우수성과 아름다움이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사랑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pji2498@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