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8월 02일 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충남도, 방문판매업 등 164개소 방역 태세 점검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이정석기자 송고시간 2021-06-23 10:30

합동 점검반 운영 결과 발표…방역수칙 안내 미흡 등 20건 시정조치
충남도청./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이정석 기자] 충남도는 23일 도내 방문 판매 및 후원 방문 판매 업소를 대상으로 한 방역 태세 점검 결과를 발표했다. 

도는 지난 14일부터 16일까지 3일간 도와 시군, 행정안전부, 공정거래위원회가 참여하는 합동 점검반을 운영해 방역 활동 실태를 조사했다. 

이번 점검은 지난 4월에 이어 추진한 2차 점검으로, 1차와 마찬가지로 7개 점검반을 편성해 진행했다. 

이번에는 도내 방문 판매 업소 833개소, 후원 방문 판매 218개소, 다단계 2개소 등 총 1053개소 가운데 164개소를 방문해 점검했다. 

주요 점검 내용은 △방역수칙 게시 여부 △출입자 명부 작성·관리 여부 △사업장 내 소독·환기 대장 작성 여부 등으로 정부 방역지침 기준 위반사항이 있는지 살폈다. 

조사 결과, △환기·소독 관리 대장 작성 미흡 2건 △방역수칙 및 이용 가능 인원 안내 미흡 14건 △출입명부 관리, 마스크 착용, 증상 확인 미흡 4건 등 총 20건의 지적사항을 확인했다. 

이에 따라 점검반은 현장에서 바로 시정할 수 있도록 안내하고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 및 사후 재발 방지를 약속받았다. 

도 관계자는 “이번 점검 기간 중 방문하지 못한 업체도 코로나19 상황이 종식될 때까지 도·시군 자체 점검을 통해 철저히 관리할 계획”이라며 “하반기에도 지역사회 내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한 방역 활동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ljs27@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