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7월 29일 목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LH, 대규모 쇄신인사…상임이사 4명 교체

[서울=아시아뉴스통신] 박주일기자 송고시간 2021-07-22 06:00

 
LH한국토지주택공사 본사./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박주일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상임이사 교체 등 조직 쇄신을 위해 인사를 단행했다. 

21일 LH는 지난 4월 김현준 사장 취임 이후 첫 상위직 인사로, 상임이사 4명을 교체했다. 

이번 인사로 상임이사 5명 중 4명이 물러났고, 1급 부서장에 대해서도 비위직원 관리감독 부실과 부동산 투기 등에 대한 책임을 물어 교체인사를 단행했다. 

아울러 장기보직 부서장을 과감히 재배치하는 한편 여성 본부장을 전격 발탁해 상위직의 여성 참여비율도 한층 높였다.

LH는 김 사장 취임 이후 부동산 투기 연루자에 대한 고강도 인사 조치를 통해 국민신뢰 회복과 조직기강 확립에 나섰다. 앞서 부동산 투기 등 사회적 물의를 야기하고 비위 정도가 중한 직원 4명을 파면, 2명을 해임했다. 직원 2명에 대해선 직권면직했다. 

아울러 부동산 투기, 전관 특혜, 매입임대 비리 관련 수사 중인 직원들은 직위해제 조치했고 수사 결과에 따라 엄정 조치할 예정이다.

LH는 임직원 부동산 신고·등록 시스템 조기 구축과 실사용 목적 외 토지 취득금지 등 내부 통제장치도 대폭 강화했다.

김현준 사장은 "상위직 인사를 통해 분위기를 일신하고, 부동산 투기자 및 과다 보유자에 대한 승진제한 등 엄정한 인사관리로 조직의 청렴·투명성을 적극 강화해나가겠다"면서 "7월 말까지 현장인력 강화를 위한 일반직원 전보 인사도 완료해 2·4대책 등 부동산 안정화 정책을 차질 없이 추진하고, 국민 눈높이에 맞는 혁신노력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전했다.

pji2498@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