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9월 16일 목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코로나19] 대전, 보험회사·택배회사 등 40명 추가 확진...누적 4298명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정예준기자 송고시간 2021-08-01 18:45

대전 교도소 직원 1명 확진...제소자 등 780여명 전수검사
한 시민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기 전 체온측정을 하고 있다./아시아뉴스통신=정예준 기자

[아시아뉴스통신=정예준 기자] 대전에서 보험회사와 택배회사 관련 확진자 등 40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가운데 대전지역 누적 확진자는 총 4298명이 됐다.

1일 대전시에 따르면 생명보험회사와 택배회사, 복지관 관련 및 깜깜이 n차 감염 등 40명의 확진자가 발생했으며 대전교도소 직원 1명이 코로나19에 확진됐다.

생명보험회사와 관련해 지표환자인 4177번 확진자와 직접 관련있는 2명의 접촉자와 n차 감염자 등 4명의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해 관련 누적 확진자는 총 29명이 됐다.

택배회사와 관련해 직원과 n차 감염자 등 2명이 추가로 확진됐으며 관련 누적 확진자는 23명으로 늘어났다.

복지관과 관련해 n차 감염자 1명이 추가로 확진돼 누적 확진자는 28명으로 집계됐다.

여기에 복지관 관련 확진자 중 1명이 대전교도소 직원인 것으로 알려졌다.

4255번 확진자로 이 확진자의 자녀(4257번)가 이곳 복지관과 관련된 확진자이다.

이에 방역당국은 4255번 확진자가 근무하는 대전교도소의 직원 680명과 제소자 100명 등 780여명에 대한 전수검사를 실시했으며 결과는 오늘 밤 중으로 나올 예정이다.

이 외에도 피아노 학원 관련 n차 감염자 1명과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 12명, 해외입국자 1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한편 감염경로를 알 수 없는 깜깜이 확진자는 총 18명이 발생했다.

jungso9408@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