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9월 26일 일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안승균, ‘마이썬’으로 더반국제영화제서 남우주연상 수상!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1-08-03 06:00

(사진제공=PF컴퍼니)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배우 안승균이 영화 ‘마이썬’(감독 최익환, 제작 영화사이다)으로 제42회 더반국제영화제(42nd Durb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마이썬’은 선천적 장애로 평생 보살핌을 받아왔지만 이제는 성인이 되고 싶은 아들과 그를 위해 자신의 삶을 헌신했지만 더 이상을 그럴 수 없는 아빠와의 갈등을 그린 작품으로 캐나다 원작 연극 ‘킬 미 나우’를 영화화한 작품이다.

이번 영화 ‘마이썬’에서 장애인 아들역을 소화한 안승균은 연기력을 여실히 보여주며 ‘믿고 보는 배우’로 자리 잡았다.

안승균은 그간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연극, 뮤지컬, 드라마, 영화 등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입증하며 관객들과 시청자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겨왔다.

안승균은 이번 수상에 대해 ‘너무 기쁘다. 이 모든 건 감독님과 함께 연기하신 선배님들 덕분이다’라며 수상의 소감을 전했다.

한편, ‘마이썬’은 ‘여고괴담 4 - 목소리’의 연출과 한국영화아카데미 원장을 역임한 최익환 감독의 작품으로 이미 국내외 유수 영화제에서 잇단 수상과 초청으로 호평을 받아온 작품이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