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9월 27일 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진도군, 추석 연휴 종합대책 추진

[광주전남=아시아뉴스통신] 박용준기자 송고시간 2021-09-14 14:10

진도군, 추석 연휴 종합대책 추진
진도군청 전경./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박용준 기자]전남 진도군이 추석을 앞두고 연휴 기간 동안 군민과 귀성객의 안전과 편의를 위해 ‘추석 연휴 종합대책’을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군은 오는 18일부터 22일까지 5일간 종합상황실을 설치하고 ▲코로나19 방역 ▲보건·진료 ▲재난·재해 ▲도서지역 귀성객 수송 ▲관광객 수용 등 군민의 안전과 생활에 밀접한 분야에 대해 12개 대책반을 운영한다.
 
보건소는 연휴기간 중 선별 진료소 운영을 통해 밀접 접촉자와 해외입국 자가격리자에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확진자 발생 시에는 24시간 비상 방역 근무체계를 가동한다.
 
또 진도한국병원 응급실 등 의료기관 22개소, 약국 11개소가 연휴기간 중에도 운영되며, 휴일 지킴이 약국 정보는 진도군 보건소 홈페이지 또는 진도군청에서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진도군 재난안전대책본부 운영을 통해 코로나19 감염병 등 재해 상황 감시 등에 행정력을 집중하면서 13일부터 22일까지 사회복지시설 등 다중이용시설의 방역수칙 준수 여부 점검과 함께 읍‧면 생활방역단에서 특별방역소독도 함께 추진한다.
 
방역을 위해 게이트볼장, 실내수영장, 공설운동장, 아리랑체육공원 등 공공체육시설은 오는 19일부터 25일까지 운영을 중단한다.
 
운림산방, 진도타워, 남도전통미술관 등 주요 관광지는 방역지침을 준수하면서 정상 운영하며, 18일과 20일(조도면은 19일과 22일)에 생활 쓰레기를 수거한다.
 
진도군 행정과 관계자는 “연휴 기간 중 귀성·역귀성 자제와 부득이한 경우 사적 모임 인원 제한과 마스크 착용 등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수칙 준수가 필요하다”며 “군민과 귀성객들이 안전하고 편안하게 쉴 수 있는 명절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1963yj@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