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9월 27일 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지역 게임문화 거점 ‘대전 e-스포츠 상설경기장’ 개장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최정현기자 송고시간 2021-09-16 00:51

500석 규모 주경기장…부산, 광주 이어 중부권 최초 상설경기장
생활 e-스포츠 기반 마련 및 지역 생태계 활성화 기대
대전 e-스포츠 상설경기장 모습./사진제공=대전시청

[아시아뉴스통신=최정현 기자] 대전시는 15일 ‘대전 e-스포츠 상설경기장’을 엑스포 과학공원 내 첨단과학관에 개장했다고 밝혔다.
 
2019년 문화체육관광부 공모사업에 선정돼 연면적 4595.7㎡(1390평), 500석 규모의 주경기장을 갖춘 원형 경기장으로 조성됐다. 사업비는 100억원(국비 30억원, 시비 70억원)이 투입됐다.
 
상설경기장은 부산, 광주에 이어 중부권에서는 처음으로 문을 여는 것이다. 지역 단위 생활 e-스포츠 기반 조성 및 관련 산업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주경기장은 관람석 확장이 가능한 가변형 원형 경기장으로 조성돼 최대 500개 좌석 중 어떤 자리에서도 4개의 대형 스크린을 통해 장애물 없이 편안하게 경기를 관람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 보조경기장, 부조정실, 선수대기실, 교육장 등의 시설도 갖춰져 선수와 관람객 모두 최적의 상황에서 e-스포츠를 즐길 수 있도록 설계됐다.
 
앞서 대전시는 정식 개장에 앞서 지난 11~12일 대전시장배 ‘2021년 e-스포츠 한밭대전’ 결승전을 관람객 없이 개최했다. 유튜브 생중계 시청자가 약 2000여명에 달하는 가운데 성황리에 대회를 마쳤다.
 
앞으로 대전시는 경기장을 거점으로 ▲지역 아마추어(학생·직장인) 상설리그 ▲충청권 아마추어 및 군장병 대회 ▲지역 PC방 클럽 대항전 등의 대회를 개최해 e-스포츠를 생활문화로 정착시킬 방침이다.
 
아울러 e-스포츠 산업에 관심 있는 시민들을 위해 ▲e-스포츠 선수 양성 ▲e-스포츠 스태프(심판, 감독, 코치 등) 양성 ▲e-스포츠 중계 및 방송 인력 양성 등을 운영해 지역 내 e-스포츠산업 생태계를 조성한다는 구상이다.
 
이날 개장식에는 문화체육관광부 차관, 대전시의회 의장, 한국콘텐츠진흥원 원장, 한국 e-스포츠협회 회장 등 주요 내빈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전 e-스포츠 비전 선포, e-스포츠 경기 시연 등으로 진행됐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개장식에서 “기존 e-스포츠 생태계가 수도권 및 프로선수 중심으로 활성화됐다면, 이제는 권역별 상설경기장을 거점으로 지역 단위 아마추어 및 동호인 중심의 생태계가 조성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아울러 “생활체육뿐만 아니라 지역 내 취·창업까지 연계되고 관광 및 도시마케팅으로 확장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앞으로 경기장을 운영을 담당하는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 김진규 원장은 “우리지역 누구나 e-스포츠를 체험하고, 전문인재로 성장해 스타 탄생을 꿈꿀 수 있는 비전의 공간이 마련됐다는 것이 뿌듯하다”며 “앞으로 e-스포츠 경기장 운영 및 홍보 등 활성화에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ily7102@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