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0월 28일 목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추성훈, 백신 후유증? "가볍게 달렸는데 심박수 190"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1-09-21 00:00

추성훈/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이종격투기 선수 추성훈이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유증을 고백했다.

추성훈은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가볍게 달렸는데 심박수가 190이다."라고 적었다.

이어 "지금까지 그런 일은 없었는데 주사를 맞고 나서 이상하다."라고 덧붙여 누리꾼들의 걱정을 자아냈다.

한편, 추성훈은 지난 2009년 야노 시호와 결혼해 딸을 두고 있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