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0월 28일 목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고속도로 휴게소서 파리바게뜨 배송차 연료 공급선 절단…경찰 수사

[서울=아시아뉴스통신] 박주일기자 송고시간 2021-09-22 06:00

고속도로 휴게소서 파리바게뜨 배송차 연료 공급선 절단…경찰 수사./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박주일 기자]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파리바게뜨 배송 대체 기사가 몰던 화물차의 연료 공급선을 누군가 고의로 절단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1일 경찰 등에 따르면 고속도로순찰대는 지난 17일 오후 2시쯤 전남 함평군 엄다면 무안광주고속도로 함평나비휴게소에 세워져 있던 파리바게뜨 화물차량의 연료 공급선이 누군가에 의해 잘렸 있다는 신고를 접수 받았다.

수사에 착수한 전남 함평경찰서는 휴게소 CCTV를 확보해 분석한 결과, 광주 방면에서 피해 화물차를 따라 휴게소에 들어온 승용차 두 대를 확인했고, 파리바게뜨 화물차량 기사가 자리를 비우자, 해당 차량에서 내린 남성은 파리바게뜨 화물차량 아래로 들어갔다가 나왔다. 

경찰은 가해자로 의심되는 남성이 탄 차량을 확인하는 등 피의자를 추적하는 한편, 광주에서 진행되고 있는 파리바게뜨 파업 관련 범행 가능성에 대해서도 조사를 벌이고 있다.

민주노총 SPC 사업장 화물연대는 지난 15일부터 과도한 운송량 개선을 위한 증차와 배송노선 조정 등을 요구하며 전국적인 파업에 들어갔다. 

pji2498@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