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0월 28일 목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천안시, 토닥토닥 아이마음 상담차 운영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최정현기자 송고시간 2021-10-13 21:49

전국 최초 캠핑차 활용
고위험 아동과 가족 대상 이동 상담치료실 운영
학대피해아동 긴급쉼터 마련
12일 오후 천안시청 버들광장에서 토닥토닥 아이마음 상담차 전달식이 열려 참석자들이 아동들을 응원하는 마음으로 친환경 비둘기 풍선을 하늘로 날리고 있다./사진제공=천안시청

[아시아뉴스통신=최정현 기자] 천안시가 토닥토닥 ‘아이마음 상담차’ 운영을 통해 고위험 아동과 가족을 대상으로 직접 찾아가는 상담치료와 긴급쉼터를 제공하며 마음 튼튼 안전망 구축에 나선다.
 
아이마음 상담차는 전국 최초 캠핑차를 활용한 이동 상담 치료실이다.
 
13일 시에 따르면, 시는 아이마음 상담차 운영 시작을 알리고 아동들에게 마음을 전달한다는 의미를 담아 12일 오후 시청 버들광장에서 아이마음 상담차 전달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어린이 합창단의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자문위원 위촉, 축사, 홍보동영상 시청, 친환경 풍선 날리기, 상담차 라운딩 순으로 진행됐다.
 
아이마음 상담차는 주간에는 마음의 상처를 가지고 있지만 이동이 어려운 아동들을 직접 찾아가 시간과 장소 제약 없이 심리‧미술 치료를 제공하고, 야간에는 아동학대 현장조사 중 학대피해아동이 편안하고 마음을 터놓고 이야기할 수 있는 긴급쉼터로 이용된다.
 
천안시는 아동의 공평한 출발기회 보장 및 건강한 발달, 건강한 사회 구성원으로의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취약계층 아동과 가족에게 맞춤형 통합서비스를 제공하는 드림스타트를 운영하고 있으며, 아동학대 전담팀과 24시간 아동학대 예방·사후관리시스템 구축으로 아동보호와 보육에 앞장서고 있다.
 
박상돈 시장은 “코로나19로 가정 폭력 등 사회적 위기가 증가됨에 따라 아동을 위한 적극적이고 선제적인 관심과 지원이 절실하다”며 “이번 아이마음 상담차가 아이들의 ‘마음 지키미’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ily7102@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