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0월 27일 수요일
뉴스홈 스포츠
제102회 전국체육대회 사천시 선수단 금2, 은2, 동2 수확

[경남=아시아뉴스통신] 이재화기자 송고시간 2021-10-14 09:17

사천시 복싱 선수와 관계자 모습.(사진제공=사천시청)

[아시아뉴스통신=이재화 기자] 사천시 선수단이 제102회 전국체육대회에서 금메달 2개, 은메달 3개, 동메달 2개를 획득하는 등 준수한 성적을 거뒀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일반부, 대학부 경기는 취소되고 고등부만 치러진 이번 전국체육대회는 10월 8일부터 14일까지 7일간 경북(주 개최지 구미시)에서 열렸다.
 
사천시는 8개 종목에 32명이 참가해 우슈에서 금 1개, 동 1개, 복싱에서 금 1개, 유도에서 은 2개, 농구에서 동 1개, 육상에서 은 1개 등 모두 7개의 메달을 수확했다.
 
삼천포중앙고등학교 강지현 선수가 우슈 종목 산타–60kg 결승에서 안동시 김태완 선수를 2-0으로 누르고 금메달을 획득하는 쾌거를 거뒀다. 그리고, 삼천포고등학교 최재우 선수는 아쉽게도 산타–65kg에서 동메달을 획득했다.
 
복싱에서도 금메달이 나왔는데, –49kg에서 경남체육고등학교 김주완 선수(제일중학교 출신)가 충북체고 강동호 선수를 5-0으로 누르고 고등부 최강자 자리에 올랐다.
 
유도에서는 삼천포중앙고등학교 오유빈 선수가 –90kg에서 은메달, 이성빈 선수가 –100kg에서 은메달을 수확하면서 그동안 흘린 땀의 결실을 맺었다.
 
농구에서는 삼천포여고가 7년 만에 4강에 오르며 동메달을 획득했고, 육상에서는 경남체육고 정지훈 선수(사천중학교 출신)가 400m릴레이에서 은메달을 획득했다.
 
서효숙 문화체육과장은 “전국에서 각 시도 대표선수들이 그동안 갈고닦은 기량을 뽐낸 자리에서 우리 시 선수들이 최선을 다해서 메달을 획득하여 축하를 드리며 앞으로도 우리 선수들이 개인적으로도 더 크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