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0월 25일 월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골때녀' 안영미 하차, "8개월 만에 남편 귀국...임신 준비"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1-10-14 12:54

(사진=SBS '골 때리는 그녀들' 캡처)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안영미가 하차를 선언했다.

안영미는 지난 13일 방송된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시즌2까지 너무 하고 싶었는데 남편이 8개월 만에 미국에서 잠깐 온다."라며 임신 계획을 밝혔다.

이어 "제가 골키퍼가 돼서 공을 한 번 받아들여 볼까 한다."라며 "곧 있으면 나이가 마흔이다. 이번이 아니면 남편이 또 언제 돌아올지 모르는 상황이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골때녀'는 매주 수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