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1월 29일 월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박군, 성추행 의혹에 "전부 사실 아니다"...법적 대응 예고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1-10-24 06:01

(사진출처=토탈셋 공식 홈페이지)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가수 박군 측이 입장을 밝혔다.

소속사 토탈셋은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박군 관련 내용은 전부 사실이 아니다."라며 "법적 대응을 준비 중이다."라고 밝혔다.

앞서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특수부대 출신 가수 P에게 가스라이팅을 당했습니다'라는 제목으로 글이 게재됐다.

작성자는 "가수 P는 건실한 청년으로 이미지가 포장돼 있지만 그는 자신이 스타가 됐다는 것을 무기 삼아 제게 일방적인 성희롱과 추행을 일삼았던 사람이다."라고 주장했다.

이어 "P와 같은 회사 소속이었다. 만날 때마다 '오늘 선배님 생각을 하면서 혼자 행위를 하고 왔다'라는 말을 밥 먹듯이 했다. 처음에는 친한 사이에 할 수 있는 농담이라고 애써 생각하면서 웃어넘겼다. 그런데 제 신체를 허락 없이 만지면서 '전 여자친구는 그냥 가만히 있었는데'라는 말을 하며 계속 만졌고 전 여자친구들 이야길 하면서 속궁합이 누구누구랑 제일 잘 맞았다는 이런 이야기들을 습관적으로 계속했다."라며 "힘없는 여자가 그것도 특수부대 출신의 남자의 성추행을 밀쳐내는 건 불가능에 가까웠다. P는 힘으로 이기지 못하는 것을 마치 허락이라도 한 것마냥 성희롱과 성추행의 수위를 전략적으로 높였다."라고 덧붙였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