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2월 05일 일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수자원공사, 국민 중심의 공공데이터 개방 추진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최정현기자 송고시간 2021-10-28 12:11

대국민 설문 조사 등 국민 의견수렴…상수도 관망 운영데이터 시범 개방
물 관련 신규 공공데이터 발굴 및 개방 확대
스마트 물관리 위한 기술개발 활성화 기여 기대
정읍시 장명배수구역 관망해석 모델./사진제공=수자원공사

[아시아뉴스통신=최정현 기자] 한국수자원공사는 지난 21일 국민이 원하는 데이터를 선별해 본격적으로 공공데이터 개방을 확대할 것을 밝힌 것과 관련, 이달부터 행안부 공공데이터 포털을 통해 정읍시 상수도 관망 운영데이터 시범 개방을 시작했다고 28일 밝혔다.
 
그간 상수도 관망 운영데이터는 내부 운영관리 목적으로 활용돼 외부에서는 관련 자료 취득에 어려움이 있었다. 이에 수자원공사는 지난 5월 실시한 대국민 설문 조사 등을 통해 상수도 운영데이터 신규 개방에 대한 수요를 확인했다.
 
수자원공사는 이를 반영해 정읍시 상수도 관망 운영데이터 시범 개방을 결정, 지난 6월부터 정읍시 상하수도사업소와 데이터 개방을 위한 긴밀한 협력을 추진해 왔다.
 
이번에 개방하는 데이터는 정읍시의 장명 중블록 관망 운영 자료로 배수지 2개소, 가압장 5개소, 소블록 7개소의 1년간 수위 및 유량, 압력에 대한 분당 데이터이다. 또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관망해석모델 및 센서 네트워크 정보, 운영조건 등을 패키지 형태로 함께 제공할 계획이다.
 
수자원공사는 이번 개방결과를 토대로 개방범위 및 지자체도 점차 확대할 예정이다. 특히, 현재 수자원공사에서 추진 중인 SWM(스마트 물관리)사업이 완료되면 스마트 미터를 통한 수용가별 실시간 공급량 등 빅데이터 규모의 상세한 수도운영 데이터 개방도 가능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수자원공사가 개방한 물 관련 데이터는 향후 상수도 시설 운영관리 및 예측기술 개발 등 연구를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될 것으로 보인다. 이를 통해 스마트 물관리를 위한 기초연구 및 기술개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수자원공사는 지난 5월 대국민 설문 조사를 시작으로 ‘K-water 공공데이터 국민참여단’ 구성 및 공공데이터 콘테스트 개최 등 수요자 중심의 공공데이터 개방을 위한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왔다.
 
또 2017년 ‘제1회 K-water 빅데이터 콘테스트’를 시작으로 매년 대국민 빅데이터 공모전을 시행해 우수과제에 대한 포상 및 분석사례를 공유, 물 관련 빅데이터를 활용한 인사이트 및 새로운 가치를 창출해 공공데이터 활성화를 위한 노력도 기울여 오고 있다.
 
수자원공사는 이러한 노력과 성과를 인정받아 2019년, 2020년 행안부 주관 공공데이터 제공 운영실태 평가 최고등급을 수여 받았다.
 
안정호 수자원공사 미래기술본부장은 “국민이 원하고 필요로 하는 데이터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개방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데이터 경제 활성화를 위한 공공분야 데이터 댐 구축 등 정부의 공공데이터 개방정책에 적극적이고 선도적으로 부응하겠다”고 밝혔다.


ily7102@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