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2월 05일 일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충북도·진천군·동원시스템즈㈜, 투자협약체결

[충북=아시아뉴스통신] 김경선기자 송고시간 2021-11-19 23:14

진천 광혜원 제2농공단지에 2차전지용 셀파우치 공장 신설
 
19일 충북도청 도지사 집무실에서 충북도·진천군이 동원시스템즈㈜과 진천군 광혜원 제2농공단지 내 2차전지용 셀파우치 공장 신설에 관한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좌측부터 송기섭 진천군수, 동원시스템즈㈜ 조점근 대표이사, 이시종 충북도지사.(사진제공=충북도청)

[아시아뉴스통신=김경선 기자] 충북도와 진천군은 19일 도청에서 동원시스템즈㈜와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시종 도지사, 송기섭 진천군수, 동원시스템즈㈜ 조점근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동원시스템즈는 충북 진천군 광혜원 제2농공단지 내 확정 금액 700억원에 추가 검토 금액 300억원을 더해 최대 1,000억원을 투자, 2차전지용 셀파우치 공장을 신설할 계획이다.
 
충북도와 진천군은 해당 기업이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각종 인허가 등 제반 사항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동원시스템즈㈜는 투자 이행 및 투자규모 확충을 위해 노력하고 지역 자재 구매, 지역민 우선채용 등 지역 경기 활성화를 위해 최대한 힘쓰기로 했다.
 
현재 전세계 셀 파우치 알루미늄 필름 시장은 일본기업 2개사가 점유율 90% 이상으로 사실상 독점하고 있으며, 기술 장벽이 매우 높아 신규 기업의 진입이 매우 어려운 시장이다.
 
특히 재료가 되는 알루미늄 필름의 품질이 가장 핵심으로, 동원시스템즈㈜는 40여년의 종합 포장재 기술력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셀파우치 분야에 진출하게 됐다.
 
세계 최고 수준의 경쟁력을 자랑하는 알루미늄 제조 생산기술을 바탕으로 알루미늄 필름부터 셀 파우치까지 일괄 제조하여 품질 높은 제품을 생산한다는 목표다.
 
이시종 지사는 “우리도는 전국 유일 이차전지 소부장특화단지 지정과 국내 이차전지 생산액 1위 등 이차전지 사업의 인프라가 잘 갖추어진 지역”이라며, “동원시스템즈가 이차전지 분야의 글로벌 선도 기업이 될 수 있도록 진천군과 함께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조점근 대표는 “이번 투자에 협조해주신 충청북도와 진천군에 감사드린다”며, “향후 국내를 넘어 글로벌 이차전지 부품 시장에서도 한국 최첨단 소재 기술의 위상을 드높일 수 있도록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123ge@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