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1월 29일 월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시고르 경양식' 최지우, "딸 돌잔치 때 무명실 잡길 바랐다...잡고 환호성 질러"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1-11-23 13:20

(사진=JTBC '시고르 경양식' 캡처)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배우 최지우가 딸의 돌잡이 비하인드를 공개했다.

최지우는 지난 22일 방송된 JTBC '시고르 경양식'에서 "돌잔치 했을 때 다른 거 다 필요 없이 무명실을 잡기만을 바랐다."라고 밝혔다.

이어 "지금 코로나19 시대에서는 다른 거 다 필요 없고 무병장수하는 게 제일 큰 거라고 생각했다. 그래서 무명실 잡으라고 판을 돌렸다. 결국에는 무명실을 잡았고 환호성을 질렀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시고르 경양식'은 매주 월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