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1월 29일 월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월드비전, 영탁 팬클럽 ‘영탁이 딱이야’로부터 후원금 전달받아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1-11-26 06:00

(사진제공=월드비전)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가수 영탁 공식 팬클럽 ‘영탁이 딱이야’가 월드비전에 후원금을 전달했다.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회장 조명환)은 가수 영탁 팬클럽 ‘영탁이 딱이야’로부터 국내 저소득층 가정 난방비 지원을 위한 기부금 2천만원을 전달받았다고 밝혔다.

가수 영탁의 공식 팬클럽 ‘영탁이 딱이야‘는 연말을 맞아 국내 도움이 필요한 위기아동들에게 따뜻한 겨울을 선물하고자 후원금을 마련했다. ‘영탁이 딱이야’는 평소 선한 영향력을 전해온 가수 영탁과 뜻을 함께하고자 지난 9월에도 결식아동들을 위한 ‘월드비전 사랑의도시락’ 사업에 2천 4백만원을 후원한 바 있다.

전달받은 후원금은 전액 ‘난방온’ 캠페인에 사용될 계획이다. 월드비전의 ‘난방온’ 캠페인은 국내 위기아동가정의 겨울철 주거 환경 개선을 위한 난방비와 외투·이불·전기난로 등의 난방용품을 지원하는 위기아동지원 캠페인이다. 2016년부터 지난해까지 월드비전을 통해 아동 7,818명이 약 19억원 규모의 난방비·난방용품 지원을 받았다.

팬클럽 관계자는 “유독 추운 겨울이 예상되는데, 여전히 우리 곁에는 춥고 외로운 겨울을 보내야하는 아이들이 많다고 들었다”며 “저희의 후원금을 통해 아이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냈으면 좋겠다. 앞으로도 선한 영향력에 앞장서고 있는 영탁 씨를 따라 저희 팬클럽도 나눔에 적극 동참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월드비전 조명환 회장은 “영탁이 딱이야 팬클럽에서 지속해서 국내 소외된 아이들을 위해 나눔의손길을 전해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월드비전은 경제적인 어려움으로 추운 겨울을 보내야하는 아이들이 없도록 노력할 예정이니 앞으로도 월드비전의 사업을 지켜봐주시고, 많은 관심 가져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