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2월 05일 일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옥천군 ‘생산적 일손봉사사업’내년부터 민간주도

[충북=아시아뉴스통신] 김경선기자 송고시간 2021-11-26 10:09

관내 42개 참여단체 협약식·옥천군민운동 발대식 가져
25일 생산적일손봉사 옥천군민운동 발대식에서‘군민운동선언 퍼포먼스’를 통해 성공적 추진과 자발적 참여운동을 다짐하고 있다. 좌측 부터 김재종 옥천군수, 이시종 도지사, 금정숙 자원봉사센터장.(사진제공=옥천군청)

[아시아뉴스통신=김경선 기자] 충북 옥천군이 유휴 인력을 농가와 중소기업에 연결해주는 생산적 일손봉사 사업이 내년부터 민간주도 사업으로 전환된다.
 
25일 오후 옥천생활체육관에서 이시종 충청북도지사, 김재종 옥천군수 등 참여 기관단체 및 자원봉사자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생산적일손봉사 옥천군민운동 발대식’을 개최하고 새출발을 선포했다.
 
그간 옥천군과 옥천군자원봉사센터에서 각각 추진되던 사업을 내년부터 옥천군자원봉사센터(센터장 금정숙)로 일원화한다.
 
이날 발대식에는 참여 협약을 맺은 관내 42개 참여단체는‘생산적 일손봉사 옥천군민운동 협약식’과‘군민운동선언 퍼포먼스’를 통해 성공적 추진과 자발적 참여운동을 다짐했다.
 
협약식에는 참여기관과 수행기관 간의 효율적인 업무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2022년 생산적 일손봉사 활동에 적극 참여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이 날 발대식에서 김재종 군수는“생산적 일손봉사가 주민주도의 범군민운동으로 자리매김 하여 지역의 노동력 부족 문제를 극복하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2021년 자원봉사데이 릴레이기 반납 및 한 해 동안 적극적으로 봉사활동에 참여한 봉사자 48명에 대한 유공자 시상식도 가졌다.
 
한편 생산적 일손봉사는 일할능력이 있는 유휴인력을 일손이 부족한 농가와 중소기업에 연결해 참여자에게는 소정의 실비를 지급하고 농가와 기업의 인력난을 해소하는 사업으로, 옥천군은 생산적 일손봉사를 통해 377개 농가와 6개 기업에 연인원 2만2,440명을 지원했다.
 
123ge@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