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1월 21일 금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현대백화점, 더현대 서울서 ‘비욘더로드(BEYOND THE ROAD)’ 앵콜전 연다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윤자희기자 송고시간 2021-11-28 11:45

현대백화점, 더현대 서울서 ‘비욘더로드(BEYOND THE ROAD)’ 앵콜전 연다./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윤자희 기자] 현대백화점은 내년 1월 16일까지 더현대 서울 6층 복합문화공간 알트원(ALT.1)에서 아시아 최초로 360° 감성체험 전시 ‘비욘더로드(BEYOND THE ROAD)’ 앵콜전을 진행한다고 28일 밝혔다. 

‘비욘더로드(BEYOND THE ROAD)’는 영국의 유명 뮤지션 제임스 라벨(James Lavelle)·엉클(UNKLE)의 음악을 33개 공간에 걸쳐 재구성하고, 각각의 공간을 시각·청각·촉각·후각·공간지각 등 다양한 감각을 통해 입체적으로 체험할 수 있는 게 특징이다.

특히, 이번 전시는 이머시브(immersive, 관객 체험형) 공연으로 유명한 콜린 나이팅게일(Colin Nightingale)과 스티븐 도비(Stephen Dobbie)가 기획하고 다양한 감각을 통한 입체적 체험을 위해 영화감독 대니 보일(Danny Boyle), 알폰소 쿠아론(Alfonso Cuarón), 향수 디자이너 아지 글래서(Azzi Glasser) 등 영화·디자인·설치·사진·조명·사운드 등 다양한 분야의 글로벌 아티스트들이 참여했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SNS를 통해 이색 전시로 입소문이 나면서 이달 들어 일 평균 1천명 이상이 관람하는 등 고객들의 방문이 점차 늘고 있는 상황”이라며 “이러한 호응에 힘입어 애초 전시기간(7/23~11/28)에서 2달 가량을 추가해 앵콜전을 진행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전시 티켓 예매는 인터파크와 네이버 홈페이지 및 모바일앱에서 가능하며, 가격은 성인 2만원, 청소년 1만6,000원이다. 또한 현대백화점카드 회원과 현대백화점그룹 통합 멤버십 H포인트 회원은 인터파크 티켓 예매나 현장 구매 시 2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이번 앵콜전을 통해 더 많은 고객들이 ‘비욘더로드’ 전시가 주는 새로운 경험을 즐길 수 있게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더현대 서울의 ‘알트원’을 통해 국내 최고 수준의 전시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yoonjahee@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