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1월 21일 금요일
뉴스홈 스포츠
경남FC, 남창원농협·진해농협과 함께 경남사랑 전달식 진행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1-12-09 06:00

(사진제공=경남FC)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경남FC가 8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경남지역본부에서 남창원농협, 진해농협과 함께 ‘2021시즌 오픈펀드 골적립 경남사랑 전달식’을 진행했다.

이번 전달식에는 경남FC 박진관 대표이사, 남창원농협 차경상 소장, 진해농협 김해진 소장,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박원규 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오픈펀드 골적립 경남사랑 전달식은 2021시즌 경남FC 선수가 1골을 넣으면 남창원농협과 진해농협이 쌀과 김치를 기부해 경남 지역 내 어려운 이웃을 돕는 프로젝트다.

경남이 ‘하나원큐 K리그2 2021’에서 40골을 넣음에 따라 남창원농협과 진해농협은 각각 가마솥구수미 10kg 40포대, 농협김치 5kg 40박스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전달했다.

전달식에 참석한 경남FC 박진관 대표이사는 “남창원농협, 진해농협과 함께 뜻깊은 행사를 진행해 의미가 남다르다. 쌀과 김치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큰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지역 사회 내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을 위해 지속적으로 적극적인 나눔 활동을 이어가겠다”라고 말했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박원규 본부장은 “경남FC, 남창원농협, 진해농협의 관심과 도움에 정말 감사하다. 앞으로도 아이들의 꿈과 희망이 잘 자라날 수 있도록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이야기했다.

한편, 경남FC는 사랑의 골 적립 오픈펀드, 농촌일손돕기, 우먼피치 축구 클리닉 등 다양한 사회공헌을 펼치고 있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