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1월 29일 토요일
뉴스홈 스포츠
손흥민, 다리 부상으로 2주 결장...토트넘·벤투호 비상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2-01-09 00:02

(사진출처=토트넘 핫스퍼 FC 공식 SNS)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토트넘 홋스퍼 FC 소속 손흥민이 부상을 당했다.

콘테 감독은 경기를 앞두고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손흥민이 첼시와의 경기 후 다리에 통증을 느꼈다."라며 "검사를 받은 결과 2주 동안 결장할 것 같다."라고 밝혔다.

현재 토트넘은 9일 모어캠비와의 잉글랜드 FA컵부터 13일 첼시와의 EFL컵, 17일 아스날, 24일 첼시와의 리그 경기를 앞두고 있다.

여기에 27일 레바논, 다음달 1일 시리아와 월드컵 최종예선 경기를 치르는 벤투호도 비상이 걸렸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