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8월 10일 수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눈 열심히 치우세요^^" 진명여고, 군인 조롱 위문편지 논란에 "취지 왜곡돼 유감"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2-01-13 00:00

(사진출처=온라인 커뮤니티)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군인을 조롱하는 듯한 내용의 위문편지로 논란이 된 진명여고가 입장을 밝혔다.

진명여고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최근 본교의 위문편지 쓰기 행사와 관련해 물의가 발생한 것에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라며 "1961년부터 시작해 해마다 이어져 오는 행사로, 젊은 시절의 소중한 시간을 조국의 안전을 위해 희생하는 국군 장병들께 감사하고 통일과 안보의 중요성에 대해서 인식할 수 있는 의미있는 교육활동으로 삼고 있었다."라고 전했다.

이어 "2021학년도 위문편지 중 일부의 부적절한 표현으로 인해 행사의 본래 취지와 의미가 심하게 왜곡된 점을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본교에서는 변화하는 시대에 맞는 국군 장병 위문의 다양한 방안을 계속 강구하고 있으며, 향후 어떠한 행사에서도 국군 장병에 대한 감사와 통일 안보의 중요성 인식이라는 본래의 취지와 목적이 훼손되지 않도록 세심한 주의를 기울이겠다."라고 전했다.

앞서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군복무 중 받은 위문편지'라는 제목으로 글이 게재된 가운데 편지 속에 군인을 조롱하는 듯한 내용이 담겨 논란이 된 바 있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