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1월 27일 목요일
뉴스홈 스포츠
서울 이랜드 FC, 울산현대 배재우 자유계약으로 영입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2-01-16 00:00

(사진제공=서울 이랜드 FC)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서울 이랜드 FC가 울산현대에서 활약한 배재우를 자유계약으로 영입했다.

배재우는 중대부속고, 용인대를 거쳐 2015시즌 제주유나이티드에서 프로에 데뷔했다. 이후 울산현대, 상주상무를 거쳐 2021시즌 울산현대로 복귀했다. 2022시즌을 앞두고 배재우는 서울 이랜드 FC에 합류했다. 배재우의 K리그 통산 기록은 56경기 3도움이다.

배재우는 175cm, 71kg의 다부진 체격을 지녔으며, 투지 넘치는 플레이를 선보이는 수비수다. ‘폭주기관차’라는 별명에 걸맞게 빠른 스피드도 겸비하고 있으며, 좌우 측면 수비가 모두 가능한 멀티 자원이다. 더불어, 오버래핑과 크로스 등 공격적인 면모도 지닌 선수다.

서울 이랜드 FC에 합류한 배재우는 “서울 이랜드 FC에 합류해서 기대되고 설렌다. 선수들과 빨리 친해지고 싶다. 제 팀이라는 생각이 들 수 있도록 빨리 적응해 편안한 마음으로 축구를 하고 싶다. 부상 없이 한 시즌을 쭉 보내는 게 개인적인 목표이며, 팀 목표는 무조건 우승을 해서 승격을 이뤄내고 싶다”라며 각오를 밝힌 배재우는 “팬 여러분들의 가슴이 뜨거워질 수 있도록 투지 넘치는 플레이, 항상 최선을 다하는 플레이를 선보이겠다.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라는 입단 소감을 밝혔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