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5월 25일 수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정주리, 남편 장난에 눈물 "싫으면 만나지 말던가"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2-01-19 13:58

(사진출처=정주리 인스타그램)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개그우먼 정주리가 눈물을 흘렸다.

정주리는 지난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부부란........"라는 글과 함께 사진, 영상을 게재했다.

게재된 사진에는 한 음식점에 방문한 정주리와 그의 남편의 모습이 담겨있다.
 
(사진출처=정주리 인스타그램)


함께 공개된 영상에는 "짜증나. 건들잖아."라며 "싫으면 만나지 말던가. 연애할 때 실컷 봐놓고 이제 와서 그래"라고 말하며 남편의 장난에 눈물을 흘리는 정주리가 담겼다.

한편, 정주리는 지난 2015년 1살 연하의 일반인과 결혼해 3남을 두고 있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