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5월 25일 수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효린, 코로나19 확진 "2차 접종 완료...모든 일정 중단"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2-01-27 00:00

(사진출처=효린 인스타그램)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가수 효린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브리지는 "효린은 지난 25일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 녹화를 위해 대기하던 중 출연 중인 '더블 트러블'에서 코로나19 확진자와 밀접 접촉 통보를 받았으며, 이에 즉각 모든 스케줄을 중단하고 PCR(유전자 증폭) 검사를 받았다."라며 "26일 코로나19 검사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으며, 함께한 스태프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라고 밝혔다.

이어 "효린은 예정된 모든 스케줄을 취소하고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른 필요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 효린은 2차 접종까지 완료한 상태였으나, 검사 결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지난 일요일에 진행한 ‘더블트러블’ 녹화에 앞서 자가진단키트 검사 결과 음성이 나와 녹화에 참여했었으며, ‘유희열의 스케치북’ 녹화 또한 차량에서 자가진단키트 검사 결과 음성이 나와 참여했으나 녹화 전 대기 중에 연락을 받고 즉각 모든 일정을 중단했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방역 당국의 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며 소속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더불어 팬 여러분들과 관계자 여러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 하루빨리 건강을 회복해 좋은 모습으로 인사를 드리겠다."라고 전했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