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5월 25일 수요일
뉴스홈 산업/경제/기업
중부발전, 축산분뇨 자원화 통한 온실가스 감축사업 협약 체결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최정현기자 송고시간 2022-01-28 10:12

연간 3천t 탄소배출권 확보…수익 일부 탄소포인트 재원으로 활용
비대면 온실가스 감축사업 업무협약 모습. 왼쪽 이웅천 발전환경처장./사진제공=중부발전

[아시아뉴스통신=최정현 기자] 한국중부발전(주)은 27일, 보령시 천북면 소재 축산분뇨 처리업체인 ㈜홍보그린텍과 ‘보령시 축산분뇨 자원화를 통한 온실가스 감축 외부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홍보그린텍은 보령시 축산분뇨 처리과정에서 생성되는 바이오가스를 활용해 발전설비를 운영하고, 중부발전은 온실가스 감축사업 정부승인부터 배출권 구매까지 제반업무를 속도감 있게 지원해 연간 3000t의 탄소배출권을 확보할 계획이다.
 
메탄가스(CH4)는 이산화탄소(CO2)보다 지구 온난화지수가 21배 큰 온실가스로, 축산분야의 감축활동은 우리나라가 유엔 기후변화 당사국 총회(COP26)에서 약속한 국가 메탄감축 목표(30%) 달성에 매우 효과적인 수단이 될 전망이다.
 
또 양사는 배출권 수익 일부를 탄소포인트 재원으로 적립해 보령시민의 저탄소 생활문화 확산을 위한 인센티브로 활용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기후변화 대응 및 탄소중립에 대한 사회적 가치가 시민들에게 공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중부발전 김호빈 사장은 “중부발전은 지난 3년간 33억원을 투자해 온실가스 17만t 감축이 가능한 상생형 온실가스 외부 감축사업을 추진했다”며 “앞으로도 중부발전은 삶의 가치를 높이는 지속가능한 환경성과를 창출해 ESG 경영을 실천하는 에너지 공기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ily7102@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