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5월 16일 월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권은비 돌파감염, "모든 활동 중단...가벼운 목감기 증상"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2-01-28 11:29

(사진출처=권은비 인스타그램)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가수 권은비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는 "소속 아티스트 권은비가 27일 오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권은비는 2차 접종까지 완료된 상황이었으나 신곡 연습을 같이하던 댄스팀 중 한 명이 코로나 확진을 받게 되면서 27일 오전 밀접접촉자로 연락을 받아 PCR 검사를 진행했으며, 오후 확진 판정을 받았다."라고 밝혔다.

이어 "이에 따라 모든 활동을 중단하고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필요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 현재 가벼운 목감기 증상만 있으며 관련 스태프 또한 검사를 받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는 상황이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당사는 아티스트와 직원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하며 검사 결과가 확인되는 대로 방역 당국의 요청 및 지침에 따라 조치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심려를 끼친 점 양해 부탁드리며, 코로나19 지침 준수와 방역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