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5월 27일 금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김영록 예비후보, ‘부처님 오신 날’ 전남발전 축원

[광주전남=아시아뉴스통신] 고정언기자 송고시간 2022-05-08 17:13

8일 순천 송광사 봉축 법요식 참석…구례 화엄사도 방문 ‘차담’
김영록 더불어민주당 전라남도지사 예비후보가 8일 부처님 오신 날을 맞아 순천 송광사에서 열린 봉축 법요식에 참석, 전남의 안녕과 발전을 기원했다./사진제공=김영록 후보 사무소

[아시아뉴스통신=고정언 기자]김영록 더불어민주당 전라남도지사 예비후보는 8일 불기 2566년 부처님 오신 날을 맞아 순천 송광사 대웅전에서 열린 봉축 법요식에 참석해 전남의 안녕과 발전을 축원했다.
 
김 후보는 이날 송광사 방장 현봉 스님과 차담을 갖고 주지 자공 스님을 비롯한 불자님께 감사의 합장을 드렸다.
 
또 송광사를 찾은 불자들과 함께 부처님이 이 땅에 오신 뜻을 되새기며, 자비와 광명이 온누리에 가득하길 기원했다.
 
김 후보는 “코로나19 등 악재 속에서 나와 가족, 우리 공동체를 굳건히 지켜낼 수 있었던 것은 자비와 나눔이라는 부처님의 가르침 덕분이다”며 “부처님의 자비와 나눔의 정신을 본받아 더불어 잘 사는 대동세상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도민과 손잡고 대한민국을 넘어 전 세계를 향해 웅비하는 ‘대도약! 전남 행복시대’를 실현시키겠다”며 “도민 한 분 한 분께 ‘나에게 힘이 되는 도지사’가 되겠다”고 말했다.
 
김 후보는 순천 송광사에 이어 구례 화엄사를 함께 찾아 주지 덕문 스님과 환담하며 전남 발전을 기원했다.
 
jugo333@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