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6월 29일 수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문차복 목포시의원 후보, 의정비 전액 기부 약속 ‘화제’

[광주전남=아시아뉴스통신] 고정언기자 송고시간 2022-05-18 18:57

학생 장학금과 노인 복지기금 기부, "봉사와 주민사랑이 우선"
문차복 목포시의원 후보./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고정언 기자]전남 목포시 기초의원 선거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문차복 후보가 의회의정활동으로 받는 4년간 급여(의정활동비+월정수당) 전액을 기부하겠다고 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문차복 예비후보는 18일 보도자료를 통해 “시의원으로 당선돼 12대 의회에 진출하면 코로나19에 지친 어렵고 힘든 곳에 희망을 주기 위해 급여 전액을 학생 장학기금과 노인 복지기금으로 기부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평생 몸담고 살아온 상동, 옥암동, 삼향동 발전과 주민에 대한 헌신·봉사가 인생의 마지막 소명이다. 지역주민들의 뜻을 모아 주민들의 생활이 개선될 수 있도록 정책과 제도 마련에 힘을 쏟아 붓겠다”며 필승 의지를 피력했다.
 
이와함께 “시의원은 직업이 아니라 주민을 대신하는 심부름꾼으로 오로지 봉사하겠다는 일념으로 생활정치에 매진 하겠다”면서 “빈손으로 들어와 주민의 사랑만 받겠다”고 기부 배경을 설명했다.
 
문 후보는 “11대 의회에 무소속으로 당선돼 후반기 기획복지위원장으로 활동한 경험을 살려, 이번에 민주당소속으로 의회에 입성하면 상동, 삼향, 옥암동의 당면 현안과 미래 발전을 위한 사업들을 적극적으로 이끌어내는 주민들로부터 사랑받는 시의원이 되겠다”고 약속했다.
 
jugo333@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