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6월 29일 수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전북도, 농수산식품 동남아 수출시장 개척 나서

[전북=아시아뉴스통신] 김창윤기자 송고시간 2022-05-23 20:46

5. 24.(화)부터 5. 28.(토)까지 5일간 태국 방콕식품박람회 전북홍보관 운영
전북도, 농수산식품 동남아 수출시장 개척 나서./사진제공=전북도청


[아시아뉴스통신=김창윤 기자] 전북도와 전북바이오융합산업진흥원(이하 바이오진흥원)은 그간 코로나 확산으로 주춤하였던 해외식품전시회 참가를 ‘22년 5월 24일부터 28일까지 태국 방콕에서 열리는 방콕식품박람회(THAIFEX-ANUGA ASIA) 전북홍보관 운영을 시작으로 3년 만에 현지 해외시장개척을 본격적으로 다시 시작한다고 밝혔다.
 
코로나 이후 정식으로 열리게 되는 태국 방콕식품박람회는 태국 정부와 독일의 쾰른 박람회(ANUGA) 주최사가 공동으로 개최하는 세계 3대 식품전시회중 하나로 아세안 최대 B2B 식품박람회이다.

태국 방콕식품박람회 전북홍보관에는 복분자, 과채주스, 조미김, 김치류 등 제품을 생산하는 전북 도내 4개 업체가 참가하여 태국 및 동남아시아 시장개척을 위한 전시·상담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태국을 비롯한 동남아시아(베트남,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등)는 전라북도 농수산식품 수출의 25%(약 110백만불, ‘21년 기준)를 점유하는 주요 시장으로 높은 경제성장률과 한류 열풍에 힘입어 수출이 증가세에 있으며, 특히 태국(약 55백만불, ‘21년 기준)은 우리도 농식품 수출 12%를 점유하며 수출국 3위의 자리를 지키고 있다.

전라북도의 동남아 주요 수출 품목은 마른김, 면류, 비스킷, 사료, 닭고기, 배 등으로 이번 박람회를 통해 수출 품목을 확대하고 신규품목은 시장에 진입할 수 있도록 박람회 종료 후에도 마케팅 및 바이어 초청 상담 등 사후관리를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방콕식품박람회에 참가하는 J기업은 “최근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가 완화된 이후 처음으로 참가하는 해외 식품 박람회로서, 이번 기회를 통하여 기존 바이어와의 수출 상담은 물론 동남아 시장에 새롭게 진출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전라북도 농축산식품국 신원식 국장은 ”최근 2년간 코로나19로 인해 주춤했던 해외 전시회 현지 참가 및 농식품 수출 시장개척 활동을 이번 방콕식품박람회 전북홍보관 운영을 시작으로 재개하였으며, 신남방 시장개척을 통하여 농식품 수출이 더욱 확대될 수 있도록 해외마케팅 지원사업을 추가 발굴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yun7280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