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6월 28일 화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개훌륭’강형욱, 개물림 사고에도 차분히 훈련...고민견 라오 문제 해결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2-05-24 12:41

(사진=KBS2 ‘개는 훌륭하다’ 캡처)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동물훈련사 강형욱이 개물림 사고를 당했다.

23일 방송된 KBS2 ‘개는 훌륭하다’에서는 짖음과 입질로 가족을 두려움에 떨게 하는 진돗개 시바견 믹스 라오의 훈련기가 펼쳐졌다. 고민견 라오는 할머니뿐만 아니라 이경규와 장도연, 강형욱 훈련사에게까지 공격적인 모습으로 심각성을 더했다. 이에 고민견 라오의 문제 행동을 교정하기 위한 통제 훈련이 시작됐다.

강형욱이 목줄로 통제 훈련에 들어가자, 고민견 라오는 이빨로 목줄을 끊으려고 하는 등 몸부림쳤고, 보호 장갑까지 물며 보는 이들을 숨죽이게 했다. 이 과정에서 강형욱 훈련사는 고민견 라오에게 입질이 소용없다는 걸 알려주기 위해 손을 다쳤음에도 차분히 훈련을 이어가 시선을 모았다.

훈련 후 치료를 받기 위해 병원을 찾은 강형욱 훈련사의 모습이 시청자들의 관심을 끌었다. 강형욱 훈련사는 담담한 태도로 보호자를 안심시켰고, 끝까지 책임감을 가지고 훈련에 임하는 면모로 깊은 인상을 남겼다.

또한 야외 훈련장에서 강형욱 훈련사는 교육 목표를 ‘라오에게 결핍 심어주기’라고 밝히며, 고민견 라오가 보호자에게 의지하도록 했다. 강형욱 훈련사는 고민견 라오가 꼬리를 내리고 고개를 좌우로 흔드는 헤드 턴 반응을 보이자, 불안한 심리부터 보호자에게 애착이 낮은 부분까지 캐치해 체계적인 훈련에 들어갔다.

고민견 라오에게 결핍을 경험시키기 위해 수중 훈련이 시작됐고, 고민견 라오는 물속에서 보호자에게 가까이 붙는 모습으로 경계심이 낮아진 모습을 보여줬다. 수중 훈련 끝에 보호자가 의지할 상대란 것을 인식한 고민견 라오는 이전보다 얌전해졌고, 헬퍼독을 옆에 두고 장애물 넘기 훈련에도 성공하며 성장한 모습을 보였다.

뚜렷한 훈련 성과에 힘을 얻은 보호자는 “라오가 할머니와도 잘 지내고, 가족 모두가 행복하게 지낼 수 있도록 잘 이끌어주는 보호자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라고 다짐해 보는 이들을 뿌듯하게 만들었다. 이와 함께 할머니와 함께 있어도 짖지 않는 라오의 근황이 영상으로 공개돼 훈훈한 마무리로 시청자를 웃게 했다.

한편, ‘개훌륭’은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를 위해 반려견과 반려인이 행복하게 어우러져 사는 법을 함께 고민하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 40분 KBS2에서 방송된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