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6월 29일 수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울산도서관, ‘2022년 길 위의 인문학’운영

[서울=아시아뉴스통신] 박주일기자 송고시간 2022-05-25 00:00

울산도서관, ‘2022년 길 위의 인문학’운영./사진제공=울산도서관

[아시아뉴스통신=박주일 기자] 울산도서관은 24일 2022년 길 위의 인문학 ‘사람을 읽는 시간 인人·간間·인人·문問’을 오는 6월 10일부터 9월 16일까지 운영한다고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도서관협회가 주관하는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은 지역 도서관을 인문학 대중화의 거점으로 발전시켜 지역 주민의 인문학적 문화 수요를 충족하기 위한 인문학 공모사업이다.

울산도서관은 지난 2019년부터 올해까지 4년 연속 선정되어 운영해오고 있다.

이번 프로그램은 독서와 미술치료를 융합한 심리독서강의 10회, 미술과 영화 등 예술로 알아보는 인문심리특강 3회, 만들기 체험 프로그램 후속모임 1회 등 총 14회로 운영된다.

심리독서강의는 유영아(독서치료·미술심리상담사) 강사와 함께 강의별 주제 도서를 읽으며 자신의 내면을 들여다보는 시간으로 미술치료를 융합한 보다 깊이 있고 전문적인 독서 프로그램이다.

인문심리특강은 김은정(이움심리상담연구소장) 강사의 ‘엠비티아이(MBTI) 독서심리여행’, 현정아(생각변화연구소장) 강사의 ‘인생을 바꾸는 영화인문학’, 김소울(플로리다마음연구소장) 작가의 ‘마음챙김 미술관, 20가지 키워드로 읽는 그림 치유의 시간’이 운영된다.

송대호 관장은 “이번 강좌가 코로나19 이후 전환기에서 사회 속 인간관계를 심도 있게 다뤄보는 시간을 가지고 인문독서의 동아리 활동으로도 스스로 발전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수강신청은 5월 26일(목)부터 울산도서관 누리집을 통해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울산도서관 누리집을 참고하거나 울산도서관 자료정책과로 문의하면 된다.

pji2498@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