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6월 25일 토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박장현·김희석·김영흠, '점심어택' 사로잡은 입담+라이브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2-05-26 06:00

(사진=네이버 NOW. '점심어택' 캡처)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가수 박장현, 김희석, 김영흠이 남다른 입담과 라이브로 매력을 전했다.

박장현, 김희석, 김영흠은 25일 방송된 네이버 NOW. '점심어택'에 출연해 다양한 토크를 나누고 라이브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박장현, 김희석, 김영흠은 다양한 코너에서 솔직한 이야기를 풀어냈다. 특히 서로에 대한 진솔한 언급은 물론, 팬들과의 소통이 귓가를 사로잡았다.

이어 퀴즈를 풀며 자신들의 일상을 소개하기도 했다. 박장현은 평소 즐기는 라이딩의 매력을 묻자 "운동 자체가 전신 운동이다. 그렇기 때문에 체력을 다 쏟아낼 수 있다"며 "라이딩하면서 멀리 떠나는 여행의 느낌과 속도감을 느낄 수 있다. 항상 퀘스트를 깨 가는 성취감이 엄청 크다"고 설명했다.

김영흠은 배달 음식을 일주일에 두 번 이상 시켜 먹는 일상, 기타가 없을 때엔 몸을 기울여야 노래할 힘이 생기는 특이한 습관 등에 대해 밝혔다. 김희석은 평소 자신의 많은 식사량에 놀랐다는 박장현, 김영흠의 증언에 솔직한 생각을 털어놓기도 했다.

라이브 무대도 빠질 수 없었다. 김영흠은 '타잔'을 선곡해 기타 연주와 함께 열창했고, 김영흠은 빅마마의 '체념'을 MSG워너비 정상동기 버전으로 노래해 감동을 줬다. 호스트 손호영과 데니안은 두 사람의 라이브에 감탄하며 칭찬했다.

박장현은 최근 발매한 티빙(TVING) '결혼과 이혼사이' OST '다시 꿈을 꾼다면'과 KBS 2TV 수목드라마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 OST Part.10 '시간'을 홍보하며 다음 라이브 무대를 약속했다.

마지막으로 박장현, 김영흠, 김희석은 다음에도 또 출연하고 싶다는 소망을 전하며 한층 여유로워진 모습을 보였다. 다양한 퀴즈를 풀며 입담을 뽐내고, 라이브까지 전한 이들의 매력이 '점심어택' 청취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