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6월 28일 화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점심어택' JUST B 배인·JM, 센스 만점 예능 인턴…'입담+공감' 만렙 활약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2-05-27 06:00

(사진=네이버 NOW. '점심어택' 캡처)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그룹 JUST B(저스트비) 멤버 배인, JM이 '입담 장인'으로 거듭났다.

JUST B(임지민, 이건우, 배인, JM, 전도염, 김상우)의 배인, JM은 26일 방송된 네이버 NOW. '점심어택'에 출연해 호스트 god 손호영, 데니안, 고정 게스트 골든차일드 이장준과 다양한 토크를 펼쳤다.

'오늘의 영업' 코너에 맞게 회사원 콘셉트로 콩트를 펼치며 등장한 배인, JM은 능청스러운 예능감을 자랑했다. 두 사람은 '인턴'으로 코너에 임했고, JM은 "수다 떠는 걸 계속할 수 있다. 리액션도 정말 잘한다"며 남다른 각오를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배인 역시 "팀 단체방에서도 둘이 말을 제일 많이 한다. 장난을 많이 친다. 웃긴 사진도 많이 보낸다"면서 자신감을 전했다.

이어진 'DO or NOT' 코너에서 두 사람은 다양한 사례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히거나 청취자들의 사연을 읽고 소통했다. JM은 가장 좋아하는 맛집으로 고추장찌개 음식점을 소개했고, 배인은 "평소 혼잣말을 많이 한다. 빨래할 때도 나 자신과 이야기하는 편"이라며 팬들은 몰랐던 면모를 드러내기도 했다.

JUST B로 데뷔하기까지 배인과 JM의 의미 있는 도전을 소개하는 시간도 이어졌다. 배인은 꿈을 위해 과감히 검정고시를 선택했다고 밝히며 "믿어주신 부모님께 감사하다"라고 전했다. JM은 "부모님께 아이돌 가수라는 저의 꿈을 설득시키기 위해 학창시절에 EBS 강의를 열심히 들으면서 성적을 올렸다"라는 비화를 말했다.

또한, 팬 사랑꾼 면모도 빛났다. 배인은 고백에 대한 사연이 나오자 "최근에 고백했다"는 말로 궁금증을 자극한 뒤 "팬들에게 사랑한다고 고백했다"라고 기습 애정 표현을 해 팬들의 마음을 심쿵하게 만들었다.

방송 내내 배인과 JM은 손호영, 데니안, 이장준과의 특급 케미스트리를 발휘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이장준은 "제가 본 후배 그룹 중 가장 파이팅과 에너지 넘친다"며 애정을 보였다.

다양한 이야기를 나눈 JM, 배인은 갈수록 여유로운 모습을 보이며 완벽 적응한 모습을 보였다. 배인은 "처음엔 많이 긴장했었는데 지금은 많이 풀려서 재밌게 놀다 간다. 사장님, 팀장님과 시청자 분들께 감사하다"라고 인사했다. JM 역시 "너무 재밌게 놀고 간다. 'O, X' 문제 때부터 긴장이 풀렸다. 많은 분들의 사연도 들을 수 있어서 좋았다"면서 다음 출연까지 약속했다.

한편, JUST B는 최근 미니 2집 'JUST BEGUN(저스트 비건)' 타이틀곡 'RE=LOAD(리로드)'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며 글로벌 음악 팬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이를 통해 RAGE 3부작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JUST B는 계속해서 다채로운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