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6월 28일 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울산시, 물가안정 위해 유관기관과 머리 맞댄다”

[서울=아시아뉴스통신] 박주일기자 송고시간 2022-06-23 09:38

울산시청./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박주일 기자] 울산시가 최근 치솟고 있는 물가안정을 위해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대책 마련에 나선다.

울산시는 23일 오후 4시 30분 시청 국제회의실에서 지난 5월 구성한 민·관합동 물가안정 전담(TF)팀 첫 실무회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에는 동남지방통계청을 비롯한 4개 유관기관과 울산시와 5개 구·군 관계자 등 12명이 참석한다.

회의는 울산지역 물가 동향 보고와 지방 공공요금 및 물가안정 등 분야별 물가 위기 대응책 추진 상황 논의 등으로 진행된다.

최근 소비자물가지수가 5%대를 상회하는 등 13년 9개월 만에 최고치를 경신하는 등 물가 위기 단계 수준 대응이 요구되고 있다.

이날 실무회의에서는 체감 지수가 높은 지역의 공공요금 동향을 공유하고 효과적인 요금 안정화 대책과 함께 밥상물가도 점검한다.

유관기관 대표로 참여하는 소비자단체협의회의 최근 물가 상승에 대한 생생한 시민 여론을 들어보고 다양한 의견 수렴에도 나선다.

올해 1월부터 운영 중인 ‘물가안정대책 종합상황실’과 ‘물가안정대책반’ 추진 실적 및 전반적인 운영 사항 등을 꼼꼼히 살핀 뒤, 향후 기관별 물가안정 추진 대책도 공유한다.

울산시 관계자는 “물가안정은 시민 생활과 직결되는 문제로, 무엇보다 중요하고 시급한 사안으로 인식하고 있다.”면서 “행정뿐만 아니라 소상공인, 소비자단체 등과 모두 힘을 모아 서민 가계 안정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지난 5월 울산시는 제1차 비상경제대책회의에서 물가 위기 수준 도래에 따른 대응을 위한 ‘민관합동 물가안정 전담(TF)팀 구성’에 대한 제언이 나와 4개 유관기관 및 12개 시·군·구 행정조직이 참여하는 전담(TF)팀을 구성하고 처음 자리를 마련했다. 

pji2498@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