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8월 09일 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반려동물 산책 시‘모기’조심하세요”

[서울=아시아뉴스통신] 박주일기자 송고시간 2022-08-02 00:00

울산시 로고.(사진제공=울산시청)

[아시아뉴스통신=박주일 기자] 울산보건환경연구원 동물위생시험소는 지난해 추진한 연구사업 ‘울산지역 공원모기의 심장사상충 감염도 조사’에서 울산지역 공원 모기 다수에서 심장사상충이 검출되었다고 1일 밝혔다.

본 조사는 2021년 6월에서 9월까지 울산시 공원 4개소(태화강국가정원, 대왕암공원, 여천천산책로, 신불산국립공원)에서 채집한 모기를 조사하였으며 검사 결과 4개소 중 3개소 모기에서 심장사상충이 검출됐다.

공원을 대상으로 조사를 하였지만, 최근 기후변화로 공원 외에도 모기의 서식 지역이 넓어지고 출현 시기도 길어지고 있는 만큼 반려동물이 모기에 물리지 않게 조심해야 된다.

특히 실외 사육견이 실내 사육견 보다 심장사상충 감염률이 높다는 연구 결과도 있는 만큼 반려동물 야외 산책 시 모기와의 접촉 기회를 줄이는 것이 중요하다.

‘심장사상충(Dirofilaria immitis)’은 모기를 매개로 하여 전염되는 기생충으로 개, 고양이, 여우, 늑대 등 다양한 포유동물에 기생한다. 일반적으로 모기 활동이 활발한 계절에 감염 가능성이 높지만, 체내에 감염된 후 유충이 자라는 기간이 있어 계절에 상관없이 연중 감염 사례가 나오고 있다.

동물위생시험소 관계자는 “반려동물 산책 시 모기 기피제 사용 등 반려동물이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조심해야 하며, 혹시 모를 감염에 대비해 인근 동물병원을 방문하여 심장사상충 예방약을 처방받는 것이 중요하다.”라고 밝혔다.

한편 동물위생시험소는 연구 성과를 울산시 반려가정과 전국 동물방역위생 관련 기관들과 공유하고, 국내 주요 학술지에 투고할 예정이다. 

pji2498@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