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8월 19일 금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유정복 시장, 경제위기 ‘맞춤형 대응’지시

[인천=아시아뉴스통신] 양행복기자 송고시간 2022-08-04 12:08

시, 행정부시장 단장으로 서민경제활성화 TF 구성·운영
인천시청 청사 전경/아시아뉴스통신=양행복기자

[아시아뉴스통신=양행복 기자]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는 서민경제 활성화 대책마련을 위해 안영규 행정부시장을 단장으로 하는 ‘서민경제활성화 TF’를 3일 긴급 구성해 본격 가동에 들어갔다.
 
이는 고물가와 경기침체에 따른 서민의 고충을 파악하고 서민경제 활성화를 위한 맞춤형 대응을 마련하라는 유정복 시장의 지시에 따른 것이다.
 
최근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전쟁의 장기화에 따른 유가 상승, 원자재 공급망 차질 등으로 소상공인, 중소기업들의 경제활동이 크게 위축되고 있으며, 물가와 금리의 가파른 상승으로 서민들의 실물경제가 악화되고 특히 고물가로 어려움이 더 큰 취약계층의 사회안전망 강화가 절실한 상황이다.

TF는 총괄대응팀·소상공인지원팀·기업지원팀·민생복지지원팀·물가지원팀 등 5개 팀으로 구성해 모든 실국이 참여토록 했으며, 인천연구원·인천신용보증재단·인천테크노파크·인천관광공사·인천중소기업청 등 유관기관들도 참여한다.
 
이번 TF팀은 무엇보다도 현장 중심의 소통 행정을 강조한다. 시장·부시장·실국장 등이 직접 현장을 찾아가 시 정책방향과 추진사업들을 설명하고 기업·단체들의 건의사항이나 애로사항을 청취할 계획이다.
 
재정지원 필요사업의 경우 시급한 사항은 올해추경에 최대한 반영하고, 사전절차 등이 필요한 사항은 내년도 예산에 적극 반영할 예정이다.
 
아울러 규제개혁 등 제도개선이 필요한 사항은 지속적으로 관련기관이나 중앙부처와 협의해 개선해 나가고, 법률 개정이 필요한 사항은 지역 국회의원들과도 적극 소통해 나갈 계획이다.
 
조인권 시 경제산업본부장은 “TF를 통한 다양한 의견 수렴 후 8월말 민생경제 종합대책을 발표할 예정”이라면서 “앞으로도 서민경제 활성화를 위한 과제를 지속적으로 발굴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yanghb1117@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