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8월 19일 금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강화군, 외래·돌발해충 발생대비 선제적 방제 ‘총력’

[인천=아시아뉴스통신] 양행복기자 송고시간 2022-08-05 11:24

적기 집중방제로 쾌적한 생활환경 조성
강화군(군수 유천호)이 최근 이상고온과 산림생육시기를 맞아 돌발해충 발생에 대비해 선제적인 방제에 나섰다./사진제공=강화군청

[아시아뉴스통신=양행복 기자] 강화군(군수 유천호)이 최근 이상고온과 산림생육시기를 맞아 돌발해충 발생에 대비해 선제적인 방제에 나섰다.
 
돌발해충은 미국선녀벌레, 미국흰불나방, 꽃매미, 매미나방 등으로 수액을 빨아 먹어 나무를 말라 죽게해 산림에 피해를 준다. 또한, 그을음병을 유발해 수확기를 맞은 농산물의 품질에 타격을 주며, 분비물로 혐오감을 유발한다.
 
이에 군은 오는 31일까지 집중공동방제기간으로 정하고, 돌발해충 확산방지와 피해최소화를 위한 집중 방제를 실시할 계획이다. 이번 방제에는 방제차량 16대, 방제요원 48명이 투입돼 외래·돌발해충의 발생밀도가 높은 산림인접 생활지와 인접 농림지에서 집중 실시된다. 또한, 읍·면에서는 병해충방제단을 운영해 기동 방제에 나서며, 약제를 농가에 공급해 적기방제를 지원한다.
 
한편, 군은 지난 4월과 5월에도 선제적 방제에 나서 마니산, 해명산, 고려산 등 1,280ha에 항공방제를 실시했으며, 산림병해충 예찰단, 지상방제단, 읍・면 병해충방제단을 운영해 피해를 최소화 했다.
 
군 관계자는 “신종‧돌발 병해충의 조기 발견 및 신속 방제를 추진해 군민에게 최상의 산림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며 “유관기관과의 협조한 적기방제로 쾌적한 생활 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yanghb1117@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