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8월 18일 목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우호협력도시 ‘울산시 – 니가타시’ 중학생 ‘온라인 교류회’개최

[서울=아시아뉴스통신] 박주일기자 송고시간 2022-08-06 00:00

울산시청 로고./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박주일 기자] 울산시는 코로나19가 3년째 지속되는 가운데, 우호협력도시 일본 니가타시와 청소년 세대를 중심으로 비대면 교류활동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시는 8월 5일 10시 울산시청 영상회의실에서 일본 니가타시와 중학생 온라인 교류회를 개최했다.

이번 교류회는 울산 관내 중학생 6명과 니가타시 시립 키도 중학생 4명 등 10명이 참석한다.

참여 학생들은 양도시가 마련한 교류회장에서 온라인을 통해 서로의 도시와 문화, 학교생활 등을 소개하며, 자유롭게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코로나19 재확산이 우려되는 상황에서, 이번 교류회는 타문화에 대한 이해를 넓히고 해외교류 경험을 쌓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울산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현지 방문 교류는 어렵지만 온라인 기반(플랫폼)을 활용해 우호관계를 이어가고 있으며, 앞으로도 여건에 맞는 다양한 방법으로 더욱 활발한 교류를 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울산시는 니가타시와 지난 2006년 9월 21일 우호협력도시체결 이후 문화예술, 환경, 청소년교류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한 교류를 이어왔다.

2020년 코로나19 대유행 이후로는, 매년 대학생 온라인 교류회를 개최하는 등 온라인을 중심으로 교류를 이어오고 있다.

pji2498@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