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9월 25일 일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미우새' 청하, 반전 주량부터 심쿵 무대 스킬까지 大공개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2-08-07 06:00

(사진제공=SBS)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서머퀸' 가수 청하가 등장해 톡 쏘는 반전 매력과 시원털털한 입담을 뽐낸다.

이날, 청하의 등장에 주당 신동엽은 “술을 좀 할 거 같다”라며 주량을 물었다. 이에 청하는 “일 없으면 원껏 마신다” 며 측정 불가(?) 반전 주량을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청하는 최근 어머니에게 직접 작사한 곡을 선물했다고도 언급해 녹화장을 감동시켰다. 하지만 반대로 가수가 되기 위해 어머니를 멘붕 시킨(?) 미우새 면모를 밝혀 한순간 母벤져스의 탄식 어린 공감을 사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서머퀸’ 답게 시원한 춤 실력을 뽐낸 청하는 무대 위 ‘심쿵 3종 포즈’를 선보여 맘심을 저격했다. 이를 지켜보던 토니母 역시 자리를 박차고(?) 과감한 포즈를 따라 해 스튜디오가 발칵 뒤집혔다는 후문이다.

한편, 지난주에 이어 ‘미우새 여름 단합대회’ 마지막편도 공개된다. ‘미우새’ 아들들은 본인들이 ‘미우새’인 이유를 스스로 대며 ‘미우새 빙고 게임’ 을 시작했다. 아들들은 황금열쇠를 얻기 위해 “나는 장가를 못 갔다”, “여자친구가 없다”는 등 짠내 나는 셀프디스전을 펼쳤다. ‘미우새’로 인정받기 위해 고군분투(?) 하는 아들들의 웃픈 모습에 스튜디오에서는 탄식이 절로 나왔는데, 과연 만장일치로 ‘최고의 미우새’ 타이틀을 거머쥔 아들은 누구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어 대망의 ‘미우새 4대 반장선거’도 시작됐다. 前 반장으로서 명예회복에 나선 김준호와 초대 반장의 자존심을 건 이상민의 불꽃 튀는 신경전이 펼쳐졌다. 이들은 전 국민을 대상으로 설문조사까지 하며 반장 선거에 진심인 모습을 보여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2022년 하반기 ‘미우새’를 책임질 4대 반장은 누가될지 7일 밤 9시 5분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