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9월 25일 일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울산암각화박물관, ‘출근 박물관으로’ 운영

[서울=아시아뉴스통신] 박주일기자 송고시간 2022-08-09 00:00

울산시청 로고./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박주일 기자] 울산암각화박물관은 오는 8월 13일부터 15일까지 박물관에 관심이 있는 청소년과 초등학생을 동반한 가족을 대상으로 2022년 진로체험프로그램 ‘출근, 박물관으로’를 운영한다.

이번 교육은 ‘박물관 학예연구사(큐레이터)가 하는 일’을 주제로 교육 프로그램을 만들어보거나 전시 포스터를 제작하는 등 직접 박물관의 전시·교육 업무를 구성해보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이외에도 참여 학생들은 울산암각화박물관의 소장품 관리·유물 보존에 대해서도 알아본다.

교육은 8월 13일부터 3일 동안 1일 2회(오후 1시, 오후 2시), 총 6회에 진행되며 교육 시간은 약 1시간 정도 소요된다.

회당 청소년 또는 초등학생을 동반한 가족 등 15명을 모집하며, 8월 9일 오전 9시부터 접수 마감 시까지 울산암각화박물관으로 전화 예약하면 된다.

울산암각화박물관 관계자는 “박물관 관련 분야에 종사하기를 희망하는 청소년들에게 박물관 및 학예연구사(큐레이터)를 이해하고 꿈을 키울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pji2498@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