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0월 02일 일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원주시, 시외·고속버스 터미널 운영 중재 나서

[서울=아시아뉴스통신] 박주일기자 송고시간 2022-09-17 00:00

원주시청 전경./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김종학 기자] 원주시는 시외·고속버스 터미널 운영과 관련해 시외터미널 사업자 동신운수와 고속터미널 사업자 ㈜동부고속과 함께 업무 협의를 진행했다.

동부고속에서 고속버스터미널 부지 매각 이후 동신운수에 고속버스터미널 운영을 제안했지만 이렇다 할 반응이 없자 원주시가 중재에 나섰다.

동부고속 관계자는 현재 터미널 부지 매수자는 터미널 운영 의사가 없고, 터미널 시설물을 빠른 시간 안에 비워 줄 것을 종용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이에, 운영이 성사될 수 있도록 원주시 및 동신운수에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동신운수에서는 고속버스터미널 운영 의사가 있다고 밝혔으며, 현재 동부고속과 협의 중이다.

원강수 시장은 “고속버스 운행 중단에 따른 이용객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양사가 빠른 시일 내에 원만히 협의하길 바란다”며, “원주시에서도 지원이 가능한 부분은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