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0월 03일 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목포해경, 영암 삼호물양장 앞 해상 추락자 구조

[광주전남=아시아뉴스통신] 고정언기자 송고시간 2022-09-23 09:20

구조된 60대 남성 저체온증 호소했으나 생명에는 지장 없어
23일 새벽 목포해경이 삼호 물양장 앞 해상에 추락한 60대 남성을 구조하고 있다./사진제공=목포해양경찰서

[아시아뉴스통신=고정언 기자]새벽 시간 전남 영암군 삼호물양장 앞 해상에 빠진 60대 남성이 해경에 의해 무사히 구조됐다.
 
목포해양경찰서(서장 이종욱)는 23일 오전 4시쯤 영암군 삼호물양장 앞 해상에서 사람이 빠지는 소리를 들었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형사기동정, 연안구조정, 서해특수구조대 등 구조 세력을 현장에 급파했다.
 
해경은 어두운 새벽 익수자의 정확한 위치를 확인하기 위해 현장에서 수색을 실시, 오전 4시 18분쯤 소형물양장에 정박돼 있던 선박에 매달려 있는 익수자 A씨(60대, 남)를 발견하고 바다에 입수해 안전하게 구조했다.
 
구조된 A씨는 생명에 지장이 없으나 저체온증을 호소해 응급처치를 받고 119구급대에 인계 조치됐다.
 
목포해경 관계자는 “야간에 발생하는 익수사고는 발견되지 않거나 늦게 발견한 경우 인명피해로 이어질 수 있다”며 “심야시간 인적이 드문 해안가나 항·포구에서는 안전에 최대한 주의해줄 것”을 당부했다.
 
jugo333@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