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0월 03일 월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한국·베트남 수교 30주년, 인천·호치민 시의회 교류협력 5주년

[인천=아시아뉴스통신] 양행복기자 송고시간 2022-09-23 17:36

베트남 호치민시의회 대표단, 인천시의회 방문
 
23일 베트남 호치민시 인민의회 의장 및 대표단/사진제공=인천시의회

[아시아뉴스통신=양행복 기자] 한국과 베트남 수교 30주년, 인천시의회(의장 허식)와 호치민시의회 자매우호협력도시 협정(2017년 7월) 5주년 등을 기념해 호치민시의회 방문단이 인천을 찾았다.
 
베트남 호치민시의회 응웬 티 레(Nbuyen Thi Le) 의장을 단장으로 한 총 18명의 대표단이 23일 인천시의회를 방문, 코로나19 펜데믹으로 중단됐던 국제교류 재개와 함께 양 도시의 협력방안 및 상호교류 확대에 대해 대면으로 여러 의견들을 나눴다.

양 도시 의회 간 상호친선 교류활동의 일환으로 이뤄진 이날 자리에서 허식 의장은 “이번 방문이 양 도시의 동반 성장과 발전을 위해 필요한 협력방안을 찾고, 상호 우호를 증진하는데 마중물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23일 베트남 호치민시 인민의회 의장 및 대표단 접견/사진제공=인천시의회

이어 “양 도시 의회의 지속적인 교류협력과 우호증진을 위한 소통은 한국과 베트남 양국의 발전뿐 아니라 나아가 아시아의 상생과 번영을 이끄는 초석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호치민시의회 응웬 티 레 의장은 “호치민시는 코로나19 이후 경제회복을 위한 계획을 추진 중”이라며 “이번 방문을 통해 인천의 스마트 시티, 스마트 교통, 행정혁신 정책 등을 배우고 싶다”고 화답했다.

한편, 호치민시의회 경제상황 자료에 따르면 한국은 호치민시의 3위 투자국이며, 호치민시 및 인근지역에 2천여 개의 한국 기업이 진출해 활동 중이다.

또 호치민시는 지난 2023년부터 오는 2025년까지를 경제발전에 중요한 성장회복 시기로 보고 서비스 개선, 도시기반 시설, 인프라 구축 등을 확충할 계획으로 한국 도시들과 교류협력을 추진해 나갈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yanghb1117@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