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09월 28일 수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인천시의회 김용희 의원, GTX-B 노선 조기착공 및 연수구 원도심 통과 수인선 내 추가 정차역 신속 설치 필요성 강조

[인천=아시아뉴스통신] 양행복기자 송고시간 2022-09-23 17:36

인천시의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김용희(국·연수2) 의원/사진제공=인천시의회

[아시아뉴스통신=양행복 기자] 인천광역시의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김용희(국·연수2) 의원이 ‘GTX-B 노선 조기착공과 연수구 원도심 내 수인선 추가정차역 설치 필요성’을 강력히 제기했다.
 
김용희 의원은 최근 열린 ‘제281회 임시회’ 제5차 본회의 당시 5분 자유발언에 나서, 연수구 송도 지역 주민 편의 향상과 원도심 활성화를 위해 2대 주민 숙원사업이었던 GTX-B 노선 착공, 수인선 추가 정차역의 조기 설치를 요구했다.
 
인천 송도에서 서울 용산을 거쳐 경기 남양주 마석을 잇는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B) 사업은 수도권 주민들의 서울 접근성 향상을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이날 김 의원은 “GTX-B 노선 공사 구간 중 재정구간인 1·2·3공구 사업자 선정이 최근 잇달아 두 번이나 유찰돼, 지역 주민들의 불안과 염려가 증폭되고 있다.”며 “지방계약법 등 현행법의 시행령에 따라 계약방식을 수의계약으로 조속히 전환해 조기 착공을 이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연수구 원도심 주민들의 서울 수도권 이동 편의와 인근 상권 활성화 요구가 끊임없이 제기되어 왔다.”며 “송도역, 청학역(신설예정), 연수역, 원인재역 중 민간사업자가 최적의 조건을 따져 이 중 한 곳을 추가 정차역으로 지정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한편, 김 의원은 국민의힘 연수구갑 당원협의회와 함께 연수구의 주민 여론을 수렴해, 금년 2월부터 GTX-B 수인선 범추진위원회를 발족하고 최근까지 온라인 서명운동을 지속해 왔으며 인천시, 연수구 등에 추가 정차역 설치를 요청해 왔다.
 
김 의원에 따르면 현재 수인선 인접지역으로 용현·학익구역 도시개발사업과 송도국제도시 8· 9공구 등 14만 세대가 유입되는 신규 개발사업이 진행되고 있다. 또 인하대, 인하공전, 가천길대학 인천캠퍼스 등 교육수요 또한 풍부하다.​
 
김용희 의원은 “연수구 원도심 통과 수인선 추가 환승역 설치는 원도심은 물론 미추홀구, 중구, 동구 그리고 시흥시 일부와 안산시 일부까지 약 170만 명이 수인선을 이용해 원도심의 인구 유입을 도울 것”이라며 “교통개선을 통한 지역 활성화의 기폭제가 될 것으로 믿는다.”라고 말했다.

yanghb1117@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