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2월 08일 목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전국노래자랑', 새 MC 김신영 첫 방송에 초호화 연예인 검증단 총출동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2-10-07 06:00

(사진제공=전국노래자랑)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42년 전통의 KBS1TV ‘전국노래자랑’이 16일 ‘하남시편’을 시작으로 34년만에 새 MC 김신영이 출격하는 가운데 예고영상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KBS 1TV ‘전국노래자랑’(연출 권영태 원종재 문성훈 고세준)은 매주 일요일을 42년 동안 변함없이 지켜온 대국민 참여형 오디션 프로그램의 원조이자 국내 최장수 프로그램으로 초대 MC 이한필을 시작으로 1988년 5월부터 2022년 6월까지 34년간 ‘단일프로그램 사상 최장수 MC’ 송해가 진행을 맡은 후 2022년 10월 16일부터 MC 김신영이 출격해 화제가 되는 등 최고의 국내 예능 프로그램으로 손꼽힌다.

지난 5일 공개된 ‘전국노래자랑 하남시편’의 예고영상은 단 30초 속에 열정, 흥분, 눈물, 기대를 모두 담고 있어 절로 뭉클한 감동을 전한다. ‘오래 기다리셨습니다’라는 자막과 함께 김신영과 시민들이 우렁찬 목소리로 “전국노래자랑”을 외치며 시작되는 예고 영상은 시민들의 에너지 넘치는 무대와 김신영의 몸을 사리지 않는 북 시범 등 열정과 흥분의 무대 열기가 고스란히 전해져 기대감을 치솟게 한다.

또한 ‘전국노래자랑 새로운 MC 일요일의 막내딸 김.신.영’라는 자막에 이어 울컥한 목소리의 “김신영입니다. 반갑습니다”라고 인사하는 나비 넥타이의 김신영의 모습은 오랜 전통 속에도 한층 젊어진 ‘전국노래자랑’의 모습을 미리 확인하는 듯 새롭고 흥겹다.

그런가 하면 양희은, 송은이, 박서진, 나비, 에일리, 브레이브걸스, 이계인 등 ‘전국노래자랑’ 사상 최고의 톱 스타 출연진들의 무대가 이어져 김신영의 MC 출발을 축하하는 모습이다. 영상을 뚫고 전해지는 뜨거운 열기는 16일 오픈 될 하남의 미사리 광장이 축제의 한자리 인 듯 절로 어깨춤을 들썩이게 만든다.

눈물을 글썽이는 할머니 관객의 모습, 울먹이며 멘트를 전하는 김신영의 진정 어린 모습, 김신영이 큰절 올리는 모습과 함께 그의 앞으로 드넓은 광장을 빼곡하게 메운 시민들의 모습이 화면을 가득 채우며 새롭게 바뀐 ‘전국노래자랑’의 첫 회에 대한 기대감을 수식 상승시킨다.

30초 예고편 만으로도 가슴이 절로 뭉클해지고, 강렬한 흥겨움이 흘러 넘치고, 진심 어린 축하가 어우러져 하나의 축제처럼 펼쳐진 ‘전국노래자랑-경기도 하남시’편에 기대가 쏠린다.

이에 대해 ‘전국노래자랑’ 제작진은 “오랫동안 기다려 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 16일부터는 일요일 낮 12시 10분 시그널 음악과 함께 전국노래자랑의 함성을 만나실 수 있다”라며 “새로운 MC 김신영의 활력 넘치는 진행으로 더욱 신명나는 노래자랑을 방방곡곡 울려 퍼지게 할테니 앞으로도 변함없는 기대와 사랑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16일 ‘경기도 하남시편’으로 새롭게 시작되는 KBS 1TV ‘전국노래자랑’은 매주 일요일 낮 12시 10분에 방송된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