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2월 04일 일요일
뉴스홈 연예/문화
르세라핌, 일본 정식 데뷔 전 ‘홍백가합전’ 출연 확정..."큰 무대 서게 돼 영광"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이상진기자 송고시간 2022-11-18 00:00

(사진제공=쏘스뮤직)


[아시아뉴스통신=이상진 기자] 르세라핌(LE SSERAFIM)이 일본의 대표적인 연말 방송 ‘홍백가합전’에 출연한다.

‘홍백가합전’은 매년 12월 31일 일본 NHK에서 방송되는 특집 프로그램으로, 한 해 동안 현지에서 가장 큰 사랑을 받은 가수들이 총출동한다. 시청률과 화제성 측면에서 독보적인 존재감을 자랑하기 때문에 ‘홍백가합전’ 출연 자체가 곧 현지 인기를 입증하는 척도가 된다.

르세라핌(김채원, 사쿠라, 허윤진, 카즈하, 홍은채)은 올해 개최되는 ‘제73회 홍백가합전’ 출연을 확정하고, 지난 16일 도쿄 NHK 방송센터에서 개최된 기자간담회에 참석했다. 사회자는 홍팀의 첫 출연자로 르세라핌을 호명했고 “올해 5월 데뷔해 한국에서 맹활약 중인 그룹”이라고 소개했다. 팀을 대표해 현장을 찾은 사쿠라, 카즈하는 “이렇게 빠르게 ‘홍백가합전’이라는 큰 무대에 서게 되어서 매우 영광이다. 공연 당일 멋진 무대로 찾아뵙겠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르세라핌은 지난 5월과 10월 ‘FEARLESS’(피어리스), ‘ANTIFRAGILE’(안티프래자일) 두 장의 앨범을 발매한 신인으로 아직 일본에서는 정식 음반을 발표하지 않았다. 현지 데뷔를 하지 않은 가수가 ‘홍백가합전’에 초청되는 것은 매우 이례적인 경우다. 르세라핌은 한국 데뷔 1년도 안 돼 ‘홍백가합전’ 명단에 이름을 올렸고, 이날 공개된 전체 출연진 중 가장 연차가 낮은 아티스트로 기록됐다. 이처럼 르세라핌은 놀라운 영향력을 과시하며 2022년 일본 음악계를 빛낸 팀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게 됐다.

르세라핌이 출연하는 NHK ‘제73회 홍백가합전’은 내달 31일 오후 7시 20분 방영된다.

한편, 르세라핌은 두 번째 미니앨범 ‘ANTIFRAGILE’로 4주 연속 미국 빌보드 차트에 자리하는 등 전 세계적인 인기를 과시 중이다. 지난 13일 SBS ‘인기가요’를 끝으로 타이틀곡 활동을 마무리 했고, 18일 KBS2 ‘뮤직뱅크’, 20일 SBS ‘인기가요’에서 후속곡 ‘Impurities’ 무대를 선보이며 열기를 이어갈 예정이다.

dltkdwls317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