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1월 30일 수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IFEZ에 유럽한인문화타운 조성... 유럽한인들 재외동포청 인천 유치 지지

[인천=아시아뉴스통신] 양행복기자 송고시간 2022-11-18 09:25

유럽한인문화타운 조성 상호협력 양해각서 체결…유럽 스타일 건축물로 관광집객시설 역할
17일(현지시간) 유정복 인천광역시장이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열린 ‘유럽한인문화타운 설명회’에서 유제헌 유럽한인총연합회장과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있다./사진제공=인천시청

[아시아뉴스통신=양행복 기자] 인천경제자유구역(IFEZ) 내에 유럽 재외국민들의 귀환 거주를 지원하기 위한 유럽한인문화타운 조성이 본격화된다. 또, 유럽 한인들이 재외동포청 인천 유치에 대한 지지 의사를 공식 표명했다.
 
인천광역시는 17일(현지 시각)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유럽한인문화타운 설명회’를 개최하고, 유정복 시장과 유제헌 유럽한인총연합회장이 ‘유럽한인문화타운 조성을 위한 상호 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설명회에는 유정복 시장과 김진용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을 비롯해 유제헌 유럽한인총연합회장 등이 참석했으며 상호 협력 양해각서 체결, 유럽한인문화타운 구상 발표, 재외동포청 인천 유치 지지 선언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이번 양해각서 체결에 따라 인천시와 유럽한인총연합회는 유럽한인문화타운 조성과 재외동포청 인천 유치를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1990년 9월 공식 창립된 유럽한인총연합회는 25개 유럽국가의 한인회가 가입돼 있는 연합단체로 지난해 기준 약 30만 명의 회원을 보유하고 있으며, 유럽한인 공식행사 개최 등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날 설명회에서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인천경제자유구역에 유럽과 한국 문화‧교역의 거점이 될 유럽한인문화타운 및 비즈니스타운을 조성하겠다는 구상을 발표했다.
 
이들 타운은 유럽 등에 거주하는 재외국민의 귀환 거주를 지원하고, 유럽의 명품 소공인(小工人 : 작은 규모로 제조업을 영위하는 개인 또는 기업) 산업 및 중소기업을 유치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특히 타운에 들어설 3~4층 규모의 상가 주택단지(1층은 상가, 2~4층은 상가, 주거, 또는 숙박시설) 등 건물은 유럽 스타일로 건축해 단지 전체가 관광 집객시설의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조성된다. 또 유럽이민역사 박물관 등의 문화 집회시설도 포함된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에서는 앞으로 사업 형식과 위치를 구체적으로 검토할 계획이다.
 
한편 유럽한인총연합회는 ‘재외동포청 인천 유치 지지 선언문’을 통해 인천시에서 첫 공식 이민이 시작됐고 하와이 이민자들의 성금으로 인하대학교가 세워졌으며 이민사 박물관이 인천에 있고 재외동포와 협력하는 인천경제자유구역(IFEZ), 인천국제공항과 인천항이 있다는 점 등을 들며 구체적인 지지 이유를 밝혔다.

유제헌 유럽한인총연합회 회장은 “정부의 재외동포청 설립 계획을 환영한다”며 “유럽 25개 국가의 한인회를 대표해 지지를 선언하며 향후 인천시와의 긴밀히 협조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번 유럽한인총연합회의 지지 선언은 최근 행정안전부가 재외동포청 신설 내용을 담은 ‘정부조직 개편안’을 확정한데 이어 유정복 시장이 인천이 최적지임을 강조하는 등 인천 유치에 적극 나서고 있는 가운데 이뤄진 것이어서 재외동포청 인천 유치에 큰 힘을 실어줄 것으로 기대된다.
 
김진용 인천경제청장은 이날 설명회에서 IFEZ가 지난 19년 동안 외국인 투자유치 등에서 거둔 괄목할만한 성과를 소개한 뒤 “앞으로 유럽한인총연합회와 함께 힘을 모아 유럽한인문화타운 조성과 재외동포청 인천 유치에 전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유정복 시장은 “재외동포들은 대한민국의 민간 외교관이자 산업역군이며 특히 유럽 동포들은 국가가 어려울 때 파독 광부, 간호사 등 궂은 일을 마다하지 않은 애국자”라고 격려하고 “재외동포청 인천 유치를 지지해 준 유럽한인총연합회에게 깊은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고 밝혔다.
 
yanghb1117@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