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2월 01일 목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전북교육청, 교육공무직원 종합운영계획 마련

[전북=아시아뉴스통신] 김창윤기자 송고시간 2022-11-18 17:25

교육기관에서 교육공무직원 적정업무처리 지침으로 활용
전라북도교육청./아시아뉴스통신DB


[아시아뉴스통신=김창윤 기자] 전라북도교육청(교육감 서거석)이 교육공무직원의 고용안정 및 처우개선 사항을 종합적으로 관리한다.

도교육청은 ‘교육공무직원 종합운영계획’을 마련, 17일 제1회 교육공무직원 관리위원회의 심의·의결을 통해 확정했다고 밝혔다.

교육공무직원 종합운영계획은 현장 의견을 청취하고, 전북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와 협의 및 조정을 거쳐 마련됐다.

종합운영계획이 마련됨에 따라 단체협약 및 임금협약 체결 등을 교육기관에 명확하게 안내해 적정 운영할 수 있게 될 것으로 전망된다.

종합운영계획 적용 대상인 교육공무직원은 총 40개 직종에 6,377명(22.4.1.기준)이다. 교육공무직원은 채용기관의 장과 사법적인 노동계약을 체결하고 각급 교육기관에서 교육행정 또는 교육활동 지원 업무 등의 실무를 담당하는 노동자로 무기계약노동자, 기간제노동자로 구분된다.

주요 내용은 단체협약체결(22.5.30.)에 따른 노동조건 개선 사항(유급휴일, 이전 경력인정 확대, 장기재직휴가 등 반영), 임금협약(22.2.14.)에 따른 처우개선 사항(기본급 인상과 각종 수당 신설 등 반영), 교육기관 업무처리 적정 추진 사항(인사용어, 일반원칙, 업무절차) 등으로 노동조합과 합의된 사항과 추진 절차 및 방법을 정비했다.

도교육청은 이같은 내용을 담은 교육공무직원 종합운영계획을 12월 초까지 모든 교육기관(학교포함)에 배부할 예정이다.

서거석 교육감은 “노사 협의로 마련된 종합운영계획을 통해 교육공무직원 고용안정과 처우개선에 노력하고, 교육공동체 구성원 모두가 소통과 협력으로 미래를 여는 전북교육을 만들어 가길 바란다”말했다.

yun7280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